씨쏘 / SISU / 씨수 (2022) .. 투 캐치 어 킬러 / To Catch A Killer / Misanthrope / 염세주의자 / 살인마를 잡기 위해 (2023)

영화감상평

씨쏘 / SISU / 씨수 (2022) .. 투 캐치 어 킬러 / To Catch A Killer / Misanthrope /…

16 oO지온Oo 10 1259 1

2b1099f49ac96c27bb6b9724dc1b0779_1684493974_885.jpg

초반에 나오는 영화 타이틀에 대한 설명입니다.


SISU..

is a finnish word that cannot be translated.

It means a white-knuckled form of courage and unimaginable determination.


Sisu manifests itself when all hope is lost.


SISU는 번역할 수 없는 핀란드어입니다.

주먹을 불끈 쥐는 형태의 용기와 상상할 수 없는 결단력을 의미합니다.


SISU는 모든 희망을 잃었을 때 나타납니다.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이야기는 총 7개의 장으로 나뉘어져 있는데 아래와 같습니다.


Chapter 1 - The Gold / 금

Chapter 2 - The Nazis / 나치

Chapter 3 - MineField / 지뢰밭

Chapter 4 - The Legend / 전설

Chapter 5 - Scorched Earth / 초토화

Chapter 6 - Kill'em All / 전부 죽여라

Final Chapter

 

핀란드 특공대였던 남자는 퇴역하고 광부로 살아가는 것으로 나오기는 하는데 딱히 광부같아 보이지는 않습니다. 

사금을 거둬들일 최소한의 장비만 갖고있는 상태예요.

곡괭이 / 삽 / 사금채취쟁반 정도 갖고있는 듯 합니다.  따라서 광부라고 말하기도 애매하죠.

이정도 장비는 저도 갖고 있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스포를 하고 싶은 마음은 딱히 없으나 스포가 걱정되신다면 [뒤로가기] 눌러주세요.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땅을 팠는데 금광을 발견합니다.

그래서 그 땅을 사는 것이 아니고................. 그냥 눈에 보이는 금만 파서 현금화 할 수 있는 곳으로 가려 하는데..

문제는 제 2차 세계 대전 중이었다는 것이죠.


나치 녀석들과 문제가 생기게 되고 금을 지키기 위해서 고군분투합니다.


100g에 천 만원이 조금 안 되는 가격이니까 100g에 천 만원이라고 가정하면

쥔공이 갖고 있던 금은 대충 30Kg ~ 40Kg 정도 될까요?

남자 한 사람이 짊어지고 무난히 중거리를 걸어서 이동할 정도가 되려면 아무래도 50Kg 이상일 경우 힘들겠죠.

따라서 50Kg 이하일 가능성이 높고..

무난하게 30~40Kg 정도이지 않을까 추측해 보지만서도

체력이 남다른 사람일 수도 있으니 48Kg까지는 가능하지 않나 싶습니다.

30Kg일 경우 300 * 천 만 = 30억 정도인 듯 합니다. 40Kg일 경우 40억 정도겠네요.


액션은 그냥저냥 봐줄만 하다 생각되지만, 킬링타임용 영화라고 생각됩니다.

탱크가 등장하긴 하는데 주포를 쏘는 모습은 나오지 않으므로 이전 전투에서 다 썼다고 생각되는군요.

  주포 쏘는 장면 나옵니다.  임팩트가 없어서 잊고 있었는데 쏘는 장면 있었다고 알려주셨어요.

탱크 한 대에 수송트럭 한 대(포로들 탑승), 수송트럭 한 대(군인들 탑승), 3륜 오토바이 한 대(정찰용).. 정도의 병력입니다.

포탄 수송 차량이 따로 없는 걸 보니 폐퇴하는 길인 모양입니다.


그런데 두 명의 여성 포로를 탱크 앞에서 걸어가게 한 이유는 뭘까요?

대전차 지뢰가 무서워서 그랬다고 하기에도 애매하고..

대전차 지뢰의 경우 120~200Kg 정도의 압이 가해져야 터지는 구조이지만,

60Kg의 사람이 밟는다고 해서 100% 안 터진다는 보장 또한 없습니다.

하지만, 터지지 않을 가능성이 있다는 자체가 문제가 되는 것이죠.

만약 앞에서 걸어가는 여성이 밟았음에도 대전차 지뢰가 터지지 않았을 경우,

뒤에 따라오던 탱크가 밟으면 100% 폭발합니다.

앞에 선 두 명의 여성으로 대전차 지뢰를 반드시 찾고자 했다면 적어도 120Kg 정도 되는 거구의 여성을 앞세워야 하겠죠.

북유럽 여성들의 체격이 남다르다는 것은 인정하지만, 120Kg이 넘는 여성을 보기가 쉽지는 않을 듯 하고

영화 속에 나오는 여성들의 몸무게는 대부분 45~65Kg 정도로 보이더군요.


영화가 전체적으로 지루한 부분은 그다지 없습니다.

평점 7.2점 / 10점 정도로 봤어요.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2b1099f49ac96c27bb6b9724dc1b0779_1684496207_7244.jpg

영화 시작은 굉장히 세련된 느낌입니다.

이런 분위기를 좀더 이어나가서 한 차례 더 사건이 일어나는 것으로 했다면 훨씬 좋았으리라 생각되는데

느낌있는 첫 사건 이후로는 사건의 강도가 조금씩 낮아지는 것 같아서 아쉽기는 했어요.


경찰관 일리노어가 새해 첫 날 저격 살인사건으로 FBI 수석 수사관 라마크와 함께 일하게 되면서 범인을 추적하는 내용입니다.

하지만, 온 힘을 다해서 범인 검거에 사활을 걸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쓸데없는 갈등과 밥그릇 챙기기에 여념이 없어서 엉뚱한 사람을 범인인 양 지목하여 자살하게 만드는 등

자신의 입지를 걱정하느라 아주 분주합니다.


이 영화 또한 지루한 부분은 그다지 없습니다.

초반의 분위기로 한 차례만 더 사건을 만들고 희생자가 더 많이 나왔더라면 평점 7.5는 가뿐히 넘을 수작이 되었을 텐데

감상 평점은 6.9점 / 10점 정도로 생각되는군요.

정말 아쉽습니다.

하지만, 영화 진행 스타일은 괜찮아요.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신고
 
10 Comments
19 zzang76  
sisu는 지루하지 않지만 좀 만화같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ㅎㅎ. 그래도 재밌게 본편입니다. 밑에 영화는 보고싶은데 아직 자막이 없는거같아서
16 oO지온Oo  
노익장을 과시하는 영화였죠.
강함을 말하는 것이 아닌 끈질기고 절대 꺽이거나 굴하지 않는 마음이 SISU라고 하니까
집념 + 끈기 + 악바리 근성에 더해서 설명에 나온 것처럼 용기와 결단이 합해진 것 같습니다.

참, 현이아빠님이 유랑지구 2 자막 올리셨던 것 같은데 보셨나요?
지금은 애니매트릭스 ASS자막 만들고 있어서 좀 더 걸릴 것 같은데
애니매트릭스 자막 다 만들면 유랑지구 2 자막도 현이아빠님 자막 기반으로 ASS자막 만들어 볼까 생각 중입니다.
19 zzang76  
네 유랑지구2 봤는데... 저는 1편이 더 재밌는거 같고, 여러분들이 말씀하신거같이 너무 중국을 우월하게 만든거같아 좀..... 전 1편이 더 재밌는거같네요 ㅎㅎㅎ.
16 oO지온Oo  
그러신가요? 저는 1편을 훨씬 유치하게 봤습니다.
아마도 유랑지구 1편에 평점을 5점 줬던가 했을 거예요.
지금 글 찾아보니 5점 맞네요.

어차피 자막 만드는 것은 순전히 개인적인 일이기에 재미없게 본 유랑지구 1편 자막을 만들 일은 없으리라 생각하는데
유랑지구 2편에는 그나마 마음에 든 배우가 있었고................ 당연히 한국배우 말하는 거죠. 클라라 리.
그리고 시간도 3시간이나 돼서 중뽕 짜증을 간신히 넘겼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유랑지구 2편에는 7.0 평점 줬었군요.
16 oO지온Oo  
그런데 클라라 리............ 라는 사람 문제가 있는 건지 욕을 엄청 먹고 있군요.
그래서 한국영화가 아니고 뜡궈국 영화에 나온 건지 모르겠지만, 거짓말쟁이가 맞는 것 같긴 하네요.
거짓말쟁이가 문제이기도 하지만, 기본적으로 인성에 심각한 문제가 있는 것이로 보입니다.
유랑지구2에서 괜찮게 봤는데 클라라 리 이상한 사람이로군요. ㅎㅎ
스위스에서 나고 미국에서 배우고 국적이 영국이라서.................. ㅋㅋㅋㅋㅋㅋㅋ
해명글 보고 있자니 개그우먼이었나 착각할 정도.
19 zzang76  
아 클라라가 국적이 영국이군요. ㅎㅎㅎ
37 하늘사탕  
sisu 재미나다 는데 감상평 감사합니다
16 oO지온Oo  
하늘사탕님은 아직 안 보신 듯 하군요.
시간때우기 정도로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댓글 감사해요.
S 줄리아노  
멀리서 말탄 그를 쫓으며
100mm 주포를 두 발 정도 쏘는 장면이....
16 oO지온Oo  
말씀 듣고나니 저도 그 장면이 생각나는군요.
별다른 임팩트가 없어서 바로 잊어버렸었나봅니다.
탱크의 공축기관총 장면은 확실히 기억나는데 주포 장면은 정말 임팩트가 없기는 했는지
줄리아노님이 말씀해 주시기 전까지 까맣게 잊고 있었습니다. ㅎㅎ
알려주셔서 감사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