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게와 대목수의 공구들

자유갤러리

지게와 대목수의 공구들

5 옹골찬 11 290

59ac43c9a4f70c51476725ac20a02f6d_1684727147_8401.jpg
  

 내 어릴적 사용하던 운반도구 지게랍니다 


59ac43c9a4f70c51476725ac20a02f6d_1684727163_0447.jpg
 

 대목수이시던 우리아버지 유품이랍니다. [91세에 교통사고 후유증으로 치매]가 와서 요양원에서 급체로 돌아가시기전에 당신의 죽음을 알기라도 한것처럼(일부사람들은 자기 죽음을 안다고 말하기도 함) 많이 팔아서 용돈으로 사용하셨다고 들었는데. . . 21년경에 창고 한쪽 구석에 괘짝이 있어서 열어보니 남은 공구들이 있어서 촬영해둔 것입니다 

 
 

 한주간도 건강하시고 즐거운 날들 되시고 행복한 날들만 있기를 바랍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24 zzang76
오랜된 물건이군요. 잘봤습니다. 즐거운 한주 보내세요
5 옹골찬
감사합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14 Harrum
와, 오랜만에 봅니다.
서울내기가 목재만 하루종일 날랐는데
결국 이틀 만에 짤린 기억이 나네요.
나무가 그렇게 무거운지 몰랐죠 ㅎㅎ
5 옹골찬
감사합니다 무겁긴 하죠 즐거운 시간 되세요
S 푸른강산하
아무나 대목수 위치에 오르지 못한다고 들었는데, 어르신께서 대단한 장인이셨던 모양입니다.^^*
5 옹골찬
감사합니다 엣날에는 먹고살기 위해서 하셨는데 . . . 성격이 직업을 닮으셨는지 어릴적 기억이지만 밭고랑도 꼬불꼬불 하게 만들면 혼내셨던 분이었어요 즐거운 시간 되세요
17 블랑코
5 옹골찬
감사합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38 하늘사탕
예전 대목수 였으면 전국에 돈을 끌어 모으셨다고 하죠.......
5 옹골찬
감사합니다 돈을 좀 멀리 있었던것 같아요 쉬는 날이면 주막집에서 쪼이느라 밤을 새셨던 기억이 있답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18 바앙패
잘 보고 갑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