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고 삽시다 (조개들의 반상회)

자유게시판

웃고 삽시다 (조개들의 반상회)

10 언더테이커 7 376 2

[조개들의 반상회]

 


 

바닷가에서 조개들의 반상회가 열렸습니다.

 

피부가 하얀 백합(모시조개)가 으시대며

 

"너희들 나처럼 피부가 하얗니?" 하며 폼을 잡았습니다.

 

 

그러자 바지락이

 

백합아 너 물 나와? " 하며 기를 죽였습니다.

 

 

이번에는 피조개가

 

 

그래 잘 났다이것들아너희들은 피 나오냐피도 안 나오는 것들이 어디서 까불어?"

 

그때 홍합이

 

"웃기고 있네털도 없는 것들이 어디서 말싸움들이야?"

 

 

그러자 일순간 조용해졌습니다.

 

조개들의 반상회가 홍합의 승리로 끝나는 것 같은 분위기인데

 

 

잠자코 듣고 있던 전복이 가소롭다는 듯이 하는 말

 

"너희들은 오므렸다 폈다 할 수 있냐???

 

 

 

 

[부산 자갈치 조개들]


 

 

부산 자갈치시장 조개집 다라이에 담긴 조개들이 서로들 이쁘다고 자기가 제일 먼저

 

팔려 갈 것이라고 저마다 자랑이 늘어졌다.

 

 

"첫번째하아얀 백합조개 왈!

 

나같이 피부좋은 년 있으면 나와봐!!

 

 

그러자 "두번째키조개 왈!! 나같이 늘씬한 년 있으면 나와봐라.

 

 

그러자"세번째가리비조개 왈!! 나같이 우아한 년 있으면 나와봐!! 하고 큰소리 뻥뻥치니

 

 

"네번째전복 왈!! 나만큼 맛있는 년 어디 있어하고 서로 자랑이 늘어졌는데

 

 

옆에서 말없이 듣고있던 피조개의 한마디......

 

"맨스도 없는 년들이 지랄떨고 있네"

 

하고 일어나자

 

네조개가 기가 푹 죽어 있는데******

 

 

그때 지지리도 못생긴 홍합조개 왈!.

 

 

 

"이년들 놀고있네 털도 없는 것들이?? 

 

주제에 까불고 있어!"

 

 

 

그런데******* 옆에 있던 멍게의 말에 다들 뒤집어졌다.

 

 

 

 

 

"~물도 안 나오는 년들이"~~~ㅎㅎ ㅋㅋ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신고
 
7 Comments
37 하늘사탕  
17 oO지온Oo  

22 zzang76  
20 아이젠소스케  
16 블랑코  
14 쪼으니까  
19 스카이다이버  
다 모아서 조개탕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