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 십자가(Wooden Crosses, Les croix de bois, 1932)

자막자료실

나무 십자가(Wooden Crosses, Les croix de bois, 1932)

http://cineaste.co.kr/bbs/board.php?bo_table=psd_caption&wr_id=1331238

삿댓님 요청 덕분에 좋은 영화 건졌습니다. 

감사합니다.


1차대전 당시 프랑스 군인들 이야기인데,

매우 인간적이고 현실적입니다.

잔잔하게 감동이 몰려옵니다.

30년대 프랑스 고전영화는 참말로 보석입니다.


느와르라고 할만 합니다.

시종 화면은 어둡고, 공포와 절망, 그리고 가녀린 희망이 섞입니다.

전투장면은 제가 본 어떤 전쟁영화보다 훌륭합니다.

CGI나 멋들어지고 장중한 음악이 없지만

가슴을 후벼파는 처절함이 있습니다.


매우 강력한 반전영화로 저는 봤습니다.


이 감독의 다른 영화 <레미제라블(1934)>도 욕심내고 있습니다.

소개해주신 삿댓님께 다시 감사합니다.


연출은 Raymond Bernard입니다.


링크 걸어놨습니다.




"위 출처는 커뮤니티 '씨네스트'입니다. http://cineaste.co.kr 이곳에 오시면 다양한 피드백과 관련 자료가 있습니다. 아울러 스크립트를 이용한 불펌을 금합니다.

그리고 타 사이트 업로더 여러분께도 간절히 부탁드립니다. 저작권 문제로 삭제되더라도 가급적이면 퍼가시는 것보다는 링크로 연결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 


 

Comments

2 참치동원
감사합니다^^
13 dddsd
감사드립니다
31 백마
고맙습니다^^
S 토마스모어
이 감독의 다른 영화 '레미제라블'이 번역된다면 정말 황송할 따름입니다.
그 영화는 너무 길어서 우리나라에 개봉시에 절반으로 잘라서 각각 두 번 개봉했습니다.
아리 보 주연의 이 작품이 여러 레미제라블 중 꽤 평가받는 작품으로 꼽히고 있기에 궁금한 영화였습니다.
장 가방의 50년대 영화보다 더 괜찮다고 많이 평가받지요.  이 영화 '나무 십자가'에도 등장한 샤를르 바넬이 자베르 경감으로 등장하기도 하지요.

30년대 프랑스 영화 대단하지요.  당장 여기 출연한 샤를르 바넬 영화만 해도
제니의 집(Jenny, 36),  줄리앙 뒤비비에의 '우리들의 이상(La belle équipe, 36), 망각의 사막으로(S.O.S. Sahara, 38) 등
좋은 평가를 받았던 개봉작들이 제법 있을 정도니까요.  물론 '나무 십자가'가 가장 꼽히는 영화지만.
정말 잘 보겠습니다.
S umma55
IMDB를 보면 레미제라블 중 최고작이라는데,
무척 기대가 됩니다.
작품만 좋다면 긴 건 큰 문제가 안 되더군요.
장 가방의 레미제라블도 꽤 좋았습니다, 전.
13 o지온o
감사합니다.
GIVE 3 MP 35 범부
감사합니다.
22 이야호
고맙습니다
29 보라™
수고하셨습니다^^
22 십이야월
감사합니다
S dreammaker
고맙습니다.
4 초록동
트레픽 초과로 나오네요.ㅠ
추가 안될런지요..
S umma55
새로 올렸습니다.
트래픽 초과 때문에 며칠 째 이 게시물만 들어오는데 다운이 안 되네요 ㅠㅠ
S umma55
새로 올렸습니다.
고맙습니다. 감사히 보겠습니다.
22 반딧불이™
고맙습니다. 덕분에 영상과 자막 소장합니다.
25 불량아이
감사합니다.
S 인향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