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연의 달라스(Dallas, 1950)

자막자료실

초연의 달라스(Dallas, 1950)

http://cineaste.co.kr/bbs/board.php?bo_table=psd_caption&wr_id=1325873

문호님과 토마스모어님이 언급하셨던 영환데 꽤 재밌네요.

기대 이상으로 재미있었던 건

우리의 영웅 게리 쿠퍼 덕분이었습니다.

군데군데 조크를 능청스럽게 던지면서 약간 뺀질(?)거리는 게

의외로 보는 재미가 쏠쏠했거든요.

각본이 그렇게 만들기도 했지만

역시 '완벽한 상남자' 쿠퍼는 이 영화에서도 여전합니다.

(사실 그거 보려고 쿠퍼가 나오는 서부극을 보는 거겠죠^^)

다만 상대역 여배우 함량이 너무 떨어져서 케미가 영~~~^^


아무리 천하의 게리 쿠퍼지만^^

최근에 번역한 <악마와 심해> 18년 후에 찍은 이 영화에선

자글자글합니다. 좀 일찍 늙는 얼굴이긴 하죠.

거의 딴 사람 같습니다만,

어딜 가나 여자들이 줄을 서는 건 여전하군요.:)


다른 작품에 비해 '뜻을 모르겠는' 표현이 더 많았습니다.

별 수 없이 영국인 지인을 동원해서 대부분 해결했는데,

영화를 보더니 재밌다고 하시더군요(점잖은 노신사입니다).

"네가 게리 쿠퍼 좋아하는 만큼 나는 줄리 크리스티를 좋아해" 하시길래

보답으로 제가 번역했던 <Petulia>를 보내 드렸더니

안 본 영화라면서 무척 좋아하시더군요.


대단한 서부극은 아니지만 은근 짜임새 있습니다.

배경은 남북전쟁이 막 끝난 시점의 남부(달라스 근처)이고

그래서인지 영화에서 북부와 남부의 시각차가 재미납니다.

전쟁 종료로 한 나라가 됐다지만 받아들이지 않는 남부인들의 정서를

게리 쿠퍼가 대변합니다.

'양키'와 '미국인'은 다른 존재라는 거죠.^^

물론 거기에는 목화가 중심이 되는 남부의 경제체제가

가장 크게 작용하는 거고

결국 모든 전쟁은 '먹고 사는 문제'로 비롯된다고 하겠습니다.


쿠퍼가 북부인을 조롱(?)하는 대사 중에

"Codfish is not known for warm blood"라는 게 있는데

도통 뭔 말인지 의역이 되질 않더군요.

모든 생선은 냉혈동물이니까요.^^


캐나다 지인에게 물어보니 자기도 모르겠다면서도

"혹시 대구(codfish)하고 Boston(그 대사를 보스턴에서 온 사람에게 하거든요)하고

무슨 관련이 있는 거 아닐까? 하더군요.

그래서 구글에서 'codfish of Boston'이라고 쳤더니

떡 하니 보스턴 상징이 대구라고 나오더군요. ㅎㅎㅎㅎㅎㅎ

옛날에 보스턴 근처에서 대구가 많이 잡혔답니다.

그게 중심 산업이었다고요.


지인에게 "나 그렇게 찾았다, 네 덕분이다, 넌 천재다!" 했더니

하하 웃으면서 자기도 구글링 했는데 못찾았는데 넌 기술도 좋다, 하길래

codfish of Boston 인데 뭐~~~하면서 웃었네요. 

소 뒷걸음 치다가 쥐 잡은 격이지요.


원제:Dallas, 1950)

연출:Stuart Heisler



"위 출처는 커뮤니티 '씨네스트'입니다. http://cineaste.co.kr 이곳에 오시면 다양한 피드백과 관련 자료가 있습니다. 아울러 스크립트를 이용한 불펌을 금합니다.

그리고 타 사이트 업로더 여러분께도 간절히 부탁드립니다. 저작권 문제로 삭제되더라도 가급적이면 퍼가시는 것보다는 링크로 연결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 


 

Comments

20 백두
감사합니다.
6 푸른눈
수고 많이 하셨습니다
2 영화나볼래
감사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