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감상평

유전 (Hereditary, 2018)

27 HAL12 9 325 0 0

 

 

     스포가 있습니다...    

 

 

 

 

 

 

a1791fc3a25258089207a138e173216f_1529932159_4585.jpg

 

 

 

 

아리 애스터(Ari Aster) 감독의 "유전 (Hereditary, 2018)"을 봤습니다.

너무나 무서워서 모니터 주변에 귀여운 물건들로 결계를 치고 작업했다는 황석희 번역가의 말에 한껏 기대를 하고 관람했죠.

한줄로 표현하자면 '무섭지 않은거 빼고 다 마음에 드는 공포영화'였습니다~

 

 

개인적으로 공포영화를 즐겨보는 편이지만 겁도 많은 편이라 잔뜩 긴장해서 갔는데 기대보다 무섭지 않더군요. 그런데 이 영화에서 느낀 '무섭지 않다'라는 감상은 단점이라기 보다 장점에 가깝습니다. 마블 유니버스처럼 세력 확장중인 제임스 완의 컨저링월드의 유행으로 관객을 깜짝깜짝 놀라게 하는 공포영화가 쏟아져 나오는 와중에 MSG를 확 줄인 이런 영화가 주는 쾌감은  깊숙히 잠들어있던 미각을 흔들어 깨우는 뜻밖의 효과가 있었습니다. 무섭지는 않은데 불안하고 불길합니다. 2시간이 넘는 내내- -;

 

인상적인 장면도 꽤 있습니다. 스토리상 목이 잘리는 장면이 몇 번 등장하는데 (처음엔 비둘기 부터 시작해서- -;) 사고로 죽은 막내 딸 찰리의 머리를 무심하게 화면에 툭 던져넣기도 하고 특히 마지막 엄마 애니 (토니 콜레트)의 '그 장면'은 무척 섬뜩했죠. 아들의 멘탈이 작살날만한 두고두고 기억에 남은 기괴한 장면이었습니다. 그리고 음향. 상당히 공들여 제작한 티가 나는 효과적인 장치였습니다. 갑자기 볼륨을 높여 쇼크를 주는 효과가 아니라 끊임없이 불길함을 조성하는 낮은 베이스와 막내 딸 찰리의 버릇인 '딱!'하는 혀차는 소리는 배우 뿐 아니라 관객의 고개도 이리저리 돌아가게 만드는 분리 효과가 대단했습니다.

 

'유전'이라는 제목 때문에 피를 타고 전해지는 벗어날 수 없는 저주(탈모 유전자같은 끔찍한!)를 예상했습니다. 선전문구에도 나오잖아요 '가족이니까 받아들여'라고... 하지만 결국 스토리는 컬트에 미친 한 여인이 마왕을 현신하고자 아들의 몸을 이용하려다 아들이 자살하자 외손주에게 눈을 돌려 결국 대업을 완수하는 대를 잇는 저주더군요. 어머니의 죽음으로 자신의 가족사를 늘어놓는 엄마 애니의 말을 들어보면 아빠는 곡기를 끊고 굶어 돌아가시고 오빠는 조현병으로 어머니 방에서 자살했다고 하죠. 엄마가 자신의 몸에 뭔가를 넣으려 했다는 오빠의 말을 흘리기도 하는데 솔직히 가족의 정신병력이 애니에게도 있는게 아닌가 했었지만... 감독의 트릭이었나 봅니다- -;

 

a1791fc3a25258089207a138e173216f_1529932499_9181.jpg
 

 

배우 캐스팅도 좋았습니다. 가족 4명이 뭔가 다르게 다 튑니다. 특히 두 남매의 외모에서부터... 영화 초반 화면에 등장만으로 불길함을 이끌어내는 막내딸 찰리 역 '마일리 샤피로(Milly Shapiro)'의 유니크한 외모부터 아무리 봐도 다른 인종인 듯한 아들까지... 분명 애정이 있는 가족인것 같은데 묘한 불협화음이 감돌지요. 엄마 애니 역의 토니 콜레트는 발군의 연기로 영화 전체를 들었다 놨다 하고요. 가브리엘 번은 상대적으로 역할이 작아보이지만 영화속 가장 불쌍한 캐릭터로 기억에 남습니다. 자식 사랑도 남달랐는데 미친 장모님 때문에 마지막이- -;

 

 

나중에 다시 한 번 감상하고싶은 공포영화를 오랜만에 만났습니다. 첫 장편 영화라는데 감독의 다음 작품도 기대되는군요.
참, IMDB 트리비아를 보니까 호주에서 '피터 래빗' 상영때 사고로 이 영화 예고편이 나간일이 있었다네요. 아이들도 많았을텐데 부디 트라우마가 생기지 않았기를~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신고
9 Comments
30 GuyPearce  
27 HAL12  
30 GuyPearce  
11 딸기산도  
오늘도 이어지는 움짤 배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1 딸기산도  
담백한 리뷰 감사합니다
개인적으로 줄거리 읽어 보고, 영화 보는 편이라 이런 잔잔한 스포 좋아요!
27 HAL12  
극적인 반전이 없는 영화긴 하지만...
출발 비디오 여행같은 프로그램 좋아하시겠군요~
11 딸기산도  
응? 그걸 어떻게 아셨지!


- 출발! 비디오 여행 외
- 접속! 무비월드
- 영화가 좋다

애청자입니다 ㅎㅎㅎㅎ
29 Cannabiss  
공포영화가 너무 긴 것 아닌가요? 127분이라니..
                      그 것 도 보다가 너무 길어서 혼났는데요
27 HAL12  
감독말로는 3시간짜리 초기버전도 있다던데요ㅋ
보고 나와서야 '헐 2시간이 넘었네'할 정도로 시간은 후딱 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