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면 좋아하시죠?

자유게시판

라면 좋아하시죠?

1 냥이홀릭 26 506 0
일주일에 한두번정도 생각나면 라면을 먹는데, 다른분들은 라면에 자기만의 레시피라면서 이것저것 넣어서 드시기도 하던데요,
제가 먹는 스타일은 보잘것 없습니다만 그래도 혹시나 저처럼 드시는 분들이 계실까 싶은 생각이 문득 들어서 적어봅니다.

전 일단, 라면 자체의 본맛을 즐기는 편이라 다른걸 넣는것 자체를 안좋아합니다^^;;
파조차도 않넣고, 계란도 삶은 계란이 있으면 비빔면에 넣어먹듯이 불끄기 직전 살짝 넣어서 먹어요.
국물이 계란때문에 탁해지는게 싫어서요^^;
그리고, 대부분의 사람들은 라면에 김치조합을 당연한 궁합이라고 생각하실텐데, 언젠가부터 김치조차도 같이 먹지 않게 됬습니다.
다른분들은 라면의 기름진 맛때문에 개운한 뒷맛을 위해 김치를 같이 드시는걸로 아는데,
제 경우는 김치를 집어먹고 나면 그 뒷맛때문에 라면의 맛 방향이 바뀐다고 해야하나요? 그게 맘에 안들더라구요.
게다가, 라면도 기본이 짠맛 베이스인데 똑같이 짭짤한 김치를 같이 먹는다는게 뭔가 이치적으로 맞지 않다는 생각도 들었구요.
참고로 전 라면끓일때 권장량보다 물을 조금 더 넣어 끓이기때문에 짜게 먹는편은 아니고,
(스프를 조절하면 되겠지만 그건 이상하게 잘 못하겠더라구요^^;; 제맛이 안나서^^;;;)
그리고 저희 집은 김치 뿐만아니라 반찬이 모두 다른집보다 간을 싱겁게 먹는 편이구요.

그렇다고 그럼 아무 반찬도 없이 덜렁 라면만 먹느냐 - 이게 오늘 제 얘기 포인트인데,
라면을 상추에 싸먹어요^^;
아무 반찬없이 먹으니 뭔가 아쉬워서. 우연히 쌈거리가 남아있는걸 보고 쌈에 싸볼까하고 면을 싸먹어봤는데,
희한하게 맛궁합이 괜찮더라는^^ 물론 쌈장이든 뭐든 아무것도 안넣구요~

라면맛이 하나도 죽지 않고 상추맛과 라면맛이 잘 어우러져서 담백하니 제 입맛에 맞았어요.
전 라면국물은 대부분 남기는지라 밥도 말아먹지 않는데도 쌈이랑 먹으면 적절히 배도 부르더라구요.
라면을 먹으면서 건강하게 먹는다는게 뭔가 앞뒤가 안맞는거 같긴한데,
짠 라면을 먹는게 좀 그렇다싶으면 이런식으로 먹는것도 뭔가 괜찮은거 같은데 어떠신가요~?
써놓고 나니 얘기만 길고 특별할거 없는 거 같기도하고^^;;;
다른분들은 라면을 어떻게 드시나요?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신고
 
26 Comments
S 큰바구  
라면을 쌈싸먹는게 아주 특별했습니다. 라면레시피 재밌었습니다^^
S 맨발여행  
민짜로는 안 먹고, 뭐라도 넣습니다.
라면 그 자체로는 먹을 게 못 된다는 생각이라 라면은 거드는 재료일 뿐입니다.
갓김치, 파김치, 깍두기는 기본으로 넣고, 김치 국물도 넣습니다.
해물모듬 넣기도 하고, 두부 넣어서 두부 라면으로도 먹습니다.
떡 넣어서 떡라면으로도 먹고요. 어제는 숙주나물, 깻잎을 듬뿍 넣어서 점심으로 먹었네요.
가급적 국수로 먹고, 귀찮을 때 라면 끓이는 정도이죠.
1 냥이홀릭  
식사다운 요리가 아니면 성에 안차시는분들은 그냥 라면은 별로일거예요^^
저야 그냥 라면맛을 좋아하는거라서^^ 그리고 그냥 출출할때 햄버거하나 먹듯 가볍게 먹는거라~
이것저것 넣어 먹을거면 아예 따로 요리를 만들어 먹더라도 라면에 섞어먹진 않는데, 그야말로 그냥 입맛 취향이죠^^
9 장곡  
정말 특별한 레시피이네요.
한 번 해봐야겠네요.
6 호러왕자  
전 쌈싸먹는걸 좋아하는데 이 생각은 못해봤네요. ㅋㅋ
3 bluechhc  
저도 아무것도 넣지 않고 라면 자체의 맛을 좋아하는데..
면을 쌈싸먹는 방법... 신박하네요 ㅎㅎ
1 냥이홀릭  
저랑 비슷하신분 있으시네요^^
쌈싸먹는건 제취향이라 맛은 책임 못집니다 ㅋㅋ
4 oO지온Oo  
취향이야 각양각색이니까..
저는 집에 있는 것 전부 넣습니다.
달걀 푼 것을 비롯해서
치즈 있으면 넣고
파도 썰어서 넣고
가래떡도 있으면 썰어서 넣고 만두도 있으면 넣고..
김도 있으면 넣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
...
.
어쨌건, 그럴 듯 한 것이 눈에 보이면 죄다 넣어서 먹음. ㅡ,.ㅡ;;;;

그리고 일단, 라면 본연의 맛을 고집한다고 하는 분들 보면 절대 이해하지 못하는 부류입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다른 것 넣어서 먹어도 맛있구만..
굳이 본연의 맛이라며 아무것도 안 넣고 먹다니 이해 불가. 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런데 끼리끼리 만나는지 친구 놈들도 라면 본연의 맛을 고집하는 놈은 없음. ㅋㅋㅋㅋ
솔직히 넣을 꺼리가 없어서 못 넣지 있으면 죄다 넣어서 먹음. ㅋㅋ
1 냥이홀릭  
네^^ 위에도 비슷하신분 있으셔서 적어드렸지만 말씀대로 취향나름인지라~
전 이것저것 넣으려면 아예 따로 요리를 만들어먹고 라면은 라면대로 그냥 먹어요^^ 걍 그맛이 좋아서 ㅎ
이따금 생각나서 가볍게 먹는 햄버거처럼 간단히 ~
S 푸른강산하  
예전에 거의 날마다 먹은 거 같은데, 언제부턴가 기억이 가물가물할 정도로..
23 D295  
세상에~ 저랑 똑같이 먹는 분이 계셨군요.. 주변에서 희한하게 봤었는데.
1 냥이홀릭  
오오~ 저랑 동지시네요^^ 저도 은근 내가 특이한거같다 생각했어요^^
9 레이니v  
가끔 김으로 면 싸먹긴 하지만 상추는 독특하네요
35 백마  
한달에 한 두번정도 먹는데 가족끼리 따로 끓여 먹네요. 저는 끓는물에 스프 넣어서 그 끓인 물을 라면에 부어서 불려먹어요.
예전 군에서 먹었던 생각이 나서 가끔 먹는데 식감이 좋아요.
1 냥이홀릭  
컵라면처럼 해드시는 스타일이신거같은데 조금 특이하시네요~덜익은 면을 좋아하시나봐요~
예전엔 저도 덜익은 면이 좋았는데 지금은 적당히 익은면이 좋네요~
27 금옥  
온갖 잡동사니 (파, 만두, 계란, 햄 기타 등등 있으면...) 넣어서 먹어요~ ㅎㅎ
1 CDSEVSERDoisd  
좋네요
32 궁금맨  
라면에 쌈이라 급 땡기네요.ㅎㅎ
1 김상현123  
갑자기 라면 먹고싶네요ㅋㅋ
6 알투엑스  
우연히 tvn 예능 파일럿 프로그램 세얼간이 라는걸 봤는데 색다른 라면조합이란걸 하더라고요. 한번 먹어보고 싶더군요ㅎㅎ

https://blog.naver.com/alswl0224/222124607299
6 블랙헐  
저도 온리 라면만 넣는 타입인데 종종 계란을 넣어서 먹습니다. (국물이 탁해지는 건 싫어서 묘책(?)을 강구했지요.)
우선 라면은 포장지 기본레시피대로 끓이고 계란을 준비합니다.
(포인트-흰자와 노른자를 나눕니다. 노른자가 안터지게 하는게 관건!  (덧, 나누는 게 어렵다 하시면 '다이소'에 노른자만 거르는 망이 있습니다.))

그리고 계란라면조리 종료 3분전 정도에 젓가락으로 면들을 안쪽으로 보내면서 바깥쪽에 흰자를 흘립니다. 천천히 천천히 면발과 섞이지 않게
그리고 종료 1~2분전 정도에 노른자를 라면위에 얹어서 조리합니다.
 
드실때 일반 면발로도 즐길수 있고 반숙된 노른자 터트려 면발에 입혀먹으면 고소하고 담백하답니다.
개인적으로 국물까지 다 안먹는 경우가 다반사인데 이렇게 조리하면 국물까지 다 먹게 되더군요. ^^*
1 냥이홀릭  
저도 국물탁한게 싫어서 계란은 삶은계란을 넣어 먹습니다만 이것도 좋은 방법이네요~^^
10 먹는게낙  
저도 가끔 아무것도 안넣고 그냥 라면스프 맛으로만 먹을 때가 있습니다
6 BEST.SKY  
전 라면을 설익게 해서 먹는걸 좋아합니다.
특히 끊여먹는 라면보다도 컵라면으로 되어있는 육개장 사발면 (작은거), 새우탕 두개 좋아하구요
끊여먹는 라면에는 콩나물과 어묵 정도 넣고 가끔씩 생각날때 먹곤 합니다.^^
국물없는 짜장라면을 훨씬 좋아하네요~
29 빨강머리앤  
저는 라면을 싫어하진 않는데, 즐겨 먹지는 않아요.ㅎㅎ;
상추에 싸서 먹는 조합이 되게 잘 어울릴 것 같군요.^^
1 랄라77  
저랑 취향이 반대네요 정말 전 비빔면이나 비냉을 상추에 자주 싸먹지만 라면 본연의 맛은 젤 시러한다능..계란도 탁하게 고소한맛을 좋아하고 돼지고기 깻잎 그 특유의 맛들이 있는데 특히 깻잎 라면은 강추..
깻잎을 덩어리로 넣지않고요 포슬포슬 비내리듯이 ㅋㅋ정말 맛없다는 사람 못본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