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을 위한 행진곡'이 맞습니다

자유게시판

'님을 위한 행진곡'이 맞습니다

S 맨발여행 9 572 1 0

'님을 위한 행진곡' 악보와 노래를 받으려고 광주시 홈페이지를 찾았는데, 잘못된 부분이 있네요.
작곡가가 숭고한 느낌을 담아 제목을 '님을 위한 행진곡'으로 적었는데, 광주시 홈페이지에는
'님'이 '임'으로 적혔습니다. 이는 시적 허용에 해당하는 부분으로 타인이 함부로 바꿀 수 없는 부분입니다.
광주시 페북 계정으로 수정을 바란다는 메시지 보냈는데, 되려나 모르겠네요.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신고
 
9 Comments
10 o지온o  
XX 구경은 언제나 즐겁죠. ㅡㅡ;;;;;; 광주시 뭐니? ㅋ
23 마른가지  
처음에는 님을 위한 행진곡으로 알려졌으나, 최근에는 표준어 규정에 따라 임을 위한 행진곡이라고 바뀌네요
S 맨발여행  
기사에 나오듯이 표준어 규정과 무관한 부분입니다.
---------------------------------------------------------

작곡가와 5·18 관련 단체는 '님'이 들어간 원제목의 표기를 희망하고 있다.

곡을 작곡한 김종률 광주문화재단 사무처장은 "맞춤법에 따라 '임'으로 써도 괜찮지만,
사실상 고유명사가 된 제목대로 가능한 한 '님'으로 써줬으면 좋겠다는 게 작곡자의 희망사항"이라고 말했다.

그는 "곡을 만들 당시 한용운 선생님의 '님의 침묵'이라는 시에서 영감을 받았다. 극존칭으로 나오는 '님'이
고결하고 소중한 느낌이라 5·18로 인해 희생당한 분들을 기리는 노래를 '님을 위한 행진곡'으로 썼다"고 강조했다.

김양래 5·18기념재단 상임이사는 "맞춤법이 맞냐 틀리냐를 따지기 보다는 하나의 작품으로 봐야 한다.
하나의 고유명사로서 원 제목을 그대로 지켜주는 것이 맞다고 판단한다"며 "우리부터 계속적으로
'님'으로 불러서 자연스럽게 '님'으로 사용되는 환경이 되도록 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http://news1.kr/articles/?2993620
23 마른가지  
음 예술적 가치로 보는군요
S 맨발여행  
표준어 규정보다는 지은이의 의도가 앞섭니다.
특히 시의 경우 시인이 쓴 것과 다르게 고치는 건 금기사항입니다.
노랫말도 마찬가지구요.
7 Harrum  
하긴 국어책 본문이 아닌 이상, 제멋대로 바꾸는 일은 몰상식이죠.
S 맨발여행  
이번 일로 느낀 건, 광주도 시민들 정서와는 거리가 좀 있는 거 같습니다.
아마 관공서의 한계겠죠.
10 o지온o  
이것도 저의 관점이지만..
이 건은 관공서이고 뭐고의 문제는 아닌 듯 한데요. ㅋㅋ
그냥 밥통들이랄까 그런 느낌임.
훈민정음도 현재 표준어 규정에서 벗어나니까 고쳐야 한다고 할 듯 한 느낌이랄까.. ㅋㅋ

보고 있자면 참 개 웃기긴 함.
S 맨발여행  
결국 비슷한 관점인 거 같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