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적 악, 공적 미덕 (Vizi Privati, Pubbliche Virtu, 1976) Miklos Jancso

자막자료실

사적 악, 공적 미덕 (Vizi Privati, Pubbliche Virtu, 1976) Miklos Jancso

https://cineaste.co.kr/bbs/board.php?bo_table=psd_caption&wr_id=2066197

명절을 맞아

오랜만에 가족들이 둘러 앉아

모두 함께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담소를 나누시며 영화 한 편 즐기시기에

대단히 부적절한 하나를 올립니다.



미클로쉬 얀초 (얀초 미클로슈) 

감독을 몹시 좋아하시지는 않으셔도

모르시는 분들을 없겠죠. 대개의 그의 영화는

춤, 노래, 음악들과 자주 누드가 등장하는 일종의 

루틴들이 있습니다만, 거의 소프트 포르노 급의 

이 영화는 그의 필모에서 상당히 벗어나는 

특이한 작품임에는 틀림없습니다.



라요슈 발라조비츠

파멜라 빌로레시 

프랑코 브란차롤리 

테레즈 안 사보이, 로라 베티 주연


미클로쉬 얀초 감독의


사적 악, 공적 미덕 입니다.

 

(원제를 따른 영제는 Private Vices, Public Virtues 혹은 Private Vices, Public Pleasures 

혹은 Vices and Pleasures  그냥 악덕과 쾌락이면 딱 좋겠지만, 이것이 경제학 용어라서...

여기서는 "내가 저지른 죄가 모두에게 이익이 된다"는 의미겠지요)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58_1139.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23_9172.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7290_9568.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00_007.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00_2809.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10_2776.jpg 





너무도 유명한 마이얼링 (Mayerling) 사건을 

주제로 한 이 영화는 우리가 모두 사랑하는 영화

<라스트 콘서트> 의 아름다운 파멜라 빌로레시를 따라

들어왔다가, 그녀의 민망한 각도의 누드에 뜨악 해버렸지만   

이후 20분의 난교 (Orgy) 10분의 쓰리썸 (Menage a Trois) 장면들은

이 영화에 대한 성적 비난을 이해하는데 전혀 무리가 없었습니다만

역시 음악과 춤, 특유의 회화적인 영상은 허무주의적 에로티시즘을 

표현해 내는데 손색이 없음을 인정하지 않을 수 없군요. 

<칼리귤라 79>는 분명 이 영화에 영향을 받았을 겁니다.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7184_2023.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11_111.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45_4675.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10_9458.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7384_7893.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10_5619.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68617_6261.png

 
사적 악, 공적 미덕 (Private Vices, Public Benefit)


"부자가 천국에 들어가기는 낙타의 바늘구멍 만큼 어렵다" 적어도 중세 기독교는 

노동자를 경제 주체로 노동의 가치, 근면 검소를 중요시 여기고, 부의 축적을 경계했다.

하지만, 종교 개혁과 농업 혁명으로 부의 편중이 발생하자 개신교도들은 부자들을 옹호했다.

1714년 버나드 맨드빌은 그의 저서 <벌들의 우화, 사적 악, 공적 이익>에서 놀랍게도 최초로

부자들의 탐욕이 모든 이들에게 이익이 된다는 주장을 펼쳤고, 이후 1752년 흄의 <사치론> 

1776년 애덤 스미스 <국부론> 등으로 모든 경제 학자들이 그를 뒤따랐다. 하지만 산업혁명으로 

빈부격차는 극에 달하고, 막스 베버가 천민 자본주의 (Pariah Capitalism) 물질 만능주의를 

비판하였으나 마르크스와 엥겔스 등이 이런 모순에 반발하여 사회주의의 탄생을 낳았다.

넓게는 제국주의 침탈마저 대변했던 이 생각을 현재도 우리는 사적인 악이 필히 

공적인 악으로 이어지는 걸 재벌들을 통해 값비싼 대가를 치르며 배우고 있다.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45_066.jpg

 

마이얼링 사건 (Mayerling 1889년 1월 30일) 그리고 오헝제국


마리 앙투아네트를 고모로 둔 프란츠 2세는 나폴레옹의 황제 즉위로

자신도 황제가 되어 오스트리아 제국을 세웠다가, 나폴레옹에게 패해 온갖 수모를 겪고 나서

육체적 정신적 지체의 아들 페르디난트 1세가 즉위했다가, 곧 그의 남동생의 아들 프란츠 요제프 1세가 

토스카나, 베네치아, 보헤미아, 크로아티아, 보스니아 등을 포함한 오스트리아-헝가리 대제국을 세운다. 

그는 60년간 재위하며 영국의 빅토리아 여왕처럼 카이저 로서 확고부동한 국가의 상징이 되었으나 

여장부 어머니 조피 대공비에게 눌려 아내 엘리자베트 와도 불화하였으며, 내부의 분열, 외교 참사로 고립되는 등

멕시코 황제로 추대되었던 동생 막시밀리안 1세 마저 멕시코 혁명으로 총살 당하였다. 이런 환경에서

완고한 아버지 (친독)와 충돌하던 유일한 황태자 루돌프 (친불)는 벨기에의 스테파니 공주와 정략결혼 했다가

사랑에 빠진 마리아 폰 베체라 남작부인과 사냥터 별장 "마이얼링" 에서 권총으로 동반 자살해 버린다.

(루돌프 30세 베체라 16세, 실제로 이 영화처럼 이 사건은 많은 음모론이 존재한다. 자살했는데 카톨릭 장례미사?)

이후 아내 엘리자베트는 스위스에서 암살, 황태자 사후 후계로 삼았던 동생의 아들 페르디난트 대공

아내와 사라예보에서 암살됨으로써 1차 대전이 촉발되었으며, 그의 사후(1916) 대공의 조카 카를 1세 (당시 27세)

재위 2년 만에 대전 패전국으로 제국은 멸망, 공중 분해되어 오스트리아는 내륙 소국으로 오늘날에 이른다.

(그래서, 사운드 오브 뮤직의 폰 트랍 대령은 해군(?) 대령 입니다...ㅋ 바다도 없는데)




이 영화와는 다르게 낭만적인 동반자살로 그린 마이얼링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68_1279.jpg 


아나톨 리트박 1936년                             막스 오퓔스 1940년                           쟝 들라누아 1949년                            테렌스 영 1968년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57_036.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09_7757.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22_6686.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23_3089.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23_0507.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23_5748.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23_1641.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199_751.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09_887.jpg

너무나 잘생긴 루돌프 황태자, 라요슈 발라조비츠

제 자막 엘렉트라 에서와 같이...


https://cineaste.co.kr/bbs/board.php?bo_table=psd_caption&wr_id=1807252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57_5377.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45_6065.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57_6711.jpe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44_8185.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45_1817.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44_9388.jpg

정말 예쁜지 모르겠는 그녀, 테레즈 안 사보이

3년 뒤 칼리귤라 에서도 황제의 여동생 드루실라 역으로...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45_8434.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57_1656.jpg


너무나 예쁜 열 아홉 살의 파멜라 빌로레시

같은 해에 찍은 <라스트 콘서트 76>의 스텔라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23_6908.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56_9072.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68017_442.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00_8208.jpg


프란체스코 데 마시 음악도 멋집니다!!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57_4057.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09_6333.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00_1404.jpg 

 

바바, 블랙 쉽 (Baa, Baa, Black Sheep)


메에 메에, 검은 양... 유럽의 오랜 동요이지만

1888년 러디어드 키플링 (Kipling) 의 반자전적 단편 소설의 제목으로

영국 위탁 가정에서 학대받는 어린이 이야기다. 그리하여 블랙 쉽은

영화에서 처럼 어울리지 못하는 아웃사이더, 집안의 골칫거리 자식을 의미한다. 


하지만, 영특하고 섬세한 자유주의자 루돌프 황태자는 변혁의 물결 속에

전제적 통치만을 고집했던 아버지 (영조)의 학대로 27세에 희생된 사도세자로 보입니다.

그의 딸 엘리자베트 마리 (1883-1963 정조)가 아버지를 평생 존경했던 걸 보면...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57_9907.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45_7257.jpg 


0b282e25843d36027f57799c3586b3eb_1674334245_2985.jpg 




PS:
부족한 상식으로

너무 쓸데없는 이야기를 떠들다 보니

포스팅이 너무 길어져 송구스럽습니다.

(새해에는 이런 포스팅 그만하구 시포... ㅠㅠ)

그래도 영화를 이해하는데 조금이라도 되시라고...

어쨌든, 다른 영화와 매우 다른 그의 영화

한 편을 소개하는 선에서 포스팅을 마칩니다.


릴은 블루레이 1080p 

3.25 GB mkv 이며 Sendy 로 9일 링크 하오니

노출이 심한 영화라 감기 조심하시고

즐거운 명절 연휴 보내시기 바랍니다!!^^




"위 출처는 커뮤니티 '씨네스트'입니다. http://cineaste.co.kr 이곳에 오시면 다양한 피드백과 관련 자료가 있습니다. 아울러 스크립트를 이용한 불펌을 금합니다.

그리고 타 사이트 업로더 여러분께도 간절히 부탁드립니다. 저작권 문제로 삭제되더라도 가급적이면 퍼가시는 것보다는 링크로 연결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 


 

Comments

18 엽전
감사합니다.
30 靑山
감사합니다.
S Sens720
수고하셨습니다. ^^
12 블랑코
감사합니다.
GIVE 100 MP S 영화이야기
봉사 활동으로 연휴에 필 왔는데
빨리 귀국해서 영상 보구싶네요
S 줄리아노
나중에라도 어려우시면 꼭 댓글 주세요!!^^
GIVE 100 MP S 영화이야기
넵^^ 오늘 새벽4시반에 잘 도착했습니다.
자료도 잘 다운 받았구요^^ 고맙습니다
S dreammaker
감사드립니다.
22 다솜땅
감사합니다. ㅎ
3 오늘왕
영화 감사히 잘 보겠습니다^^
남은 명절 연휴도 즐거운 시간 보내세요
30 꺽지
고맙습니다.
1 한물결
트래픽초과로 다운이 안되네요.... 혹시 어떻게 안될까요
S 줄리아노
^^
1 진홍
고맙습니다...!!!
항상 좋은 자막 감사합니다.
수고하셨습니다
제목도 설명도 무척 흥미롭습니다... 감사드립니다. (_ _)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