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작공지

자막제작자포럼

제작공지

20 umma55 10 139

리트윅 가탁 작품 세 편 


<시민(Nagarik, 1952)>

<강(Subarnarekha,1962)>

<타타시라는 이름의 강(1972)> 

Smilin' Through (1932) (레슬리 하워드 미번역작 부수기) 


Moonrise (1948) 


구루 더트 감독작 


Aaar Paar (Across the Heart, 1962) 


==============================================

대제의 밀사 (Michel Strogoff, 1975) 미니씨리즈 7부작은 공지했었으나, 

영자막이 너무 부실해서 도저히 작업을 할 수가 없겠기에 취소합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우와 리트윅 가탁 영화들.. 정말 기대가 됩니다
아우...라인업 후덜덜..
사랑의 연금술사... 프랭크 보제지 감독의 <문라이즈> 항상 궁금하던 작품입니다..
리트윅 가탁의 3연타석 작품들도 무척 기대가 됩니다...<강>을 제외한 나머지 두작품은 보지 못한 작품이라 설레네요..
<대제의 밀사> 도 예전 mbc에선가 한번 방영이 된적이 있는 대작이라던데..소문만 들어오고 있어 실체를 보게 되네요..
구르 더트 감독은 <종이꽃>이란 희대의 걸작에 감독겸 주연을 하셨는데... 이분이 오랜세월 감독을 했으면 레이,가탁 레벨까지도 올라설수가 있지 않았을까 싶은데
일찍 사망하여 작품이 몇 편 되지 않을뿐더러 영화 접하기도 굉장히 힘든 희귀작인데 이렇게 소개 예정이네요..
감사한 마음으로 기둘리고 있겄습니다...
댓글내용 확인
댓글내용 확인
댓글내용 확인
프랭크 보재기의 문라이즈랑 가탁 영화 하시는군요. 감사합니다.
미니시리즈 대제의 밀사 7부작!!!
무한 감동입니다.
늘 고맙습니다!
대제의 밀사 (Michel Strogoff, 1975) 미니씨리즈 7부작은 공지했었으나,

영자막이 너무 부실해서 도저히 작업을 할 수가 없겠기에 취소합니다.
여태까지 저는 영문 자막이 부실한 것도 몰랐네요..^^;
아쉽지만 제대로 된 영문 자막이 나올 때까지 더 기다려야겠습니다.
편안한 저녁 되시고,
추석 연휴도 잘 보내시길 바랍니다!
댓글내용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