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바비, 또 다른 여성 불법촬영·폭행 혐의로 피소

뉴스

정바비, 또 다른 여성 불법촬영·폭행 혐의로 피소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전 연인을 성폭행·불법촬영한 혐의로 검찰 수사에서  무혐의 처분을 받은 가운데 '가을방학' 멤버 정바비가 또 다른 불법 촬영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다고 23일 서울 마포경찰서가 밝혔다..

 

작곡·작사가 겸 가수인 정바비는 피해 여성의 신체를 동의 없이 촬영하고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지난달 중순 고소장을 접수한 뒤 수사에 착수했으며, 정바비의 휴대전화와 컴퓨터 등을 압수수색해 디지털 포렌식 작업 중이다.

 

앞서 교제하던 20대 가수 지망생 A씨의 신체를 동의 없이 촬영하고 성폭행한 혐의로 수사를 받았다. A씨는 피해 사실을 주변에 알리고 지난해 4월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지난해 5월 A씨 유족이 낸 고발장을 접수해 수사에 착수해 정바비의 자택을 압수수색하고, 휴대전화 디지털포렌식 기법으로 관련 증거를 확보했다. 영상 3개, 사진 4개를 확보해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지만 증거 불충분으로 불기소 처분됐다.

 

정 씨는 지난 15일 무혐의 처분 소식을 전하며 “지난 몇 달간 형언할 수 없을 정도로 고통스러운 시간을 보냈다. 하지만 그 무엇보다 견디기 힘든 것은 정확히 확인되지 않은 최초 언론 보도로 인해 많은 이들이 상처를 입었다는 사실이다. 너덜너덜한 마음이 기댈 수 있게 어깨를 내어준 가족, 친지 그리고 팬분들께 감사드린다”고 심경을 밝힌 바 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 (function(d,a,b,l,e,_) { if(d[b]&&d[b].q)return;d[b]=function(){(d[b].q=d[b].q||[]).push(arguments)};e=a.createElement(l); e.async=1;e.charset='utf-8';e.src='//static.dable.io/dist/plugin.min.js'; _=a.getElementsByTagName(l)[0];_.parentNode.insertBefore(e,_); })(window,document,'dable','script'); dable('setService', 'cineaste.co.kr'); dable('sendLogOnce'); dable('renderWidget', 'dablewidget_Pl1Pry7E', {ignore_items: true}); /* Dable 게시판상단_970*90 위젯 종료/ 문의 http://dable.io */ } } var CriteoAdUnits = { "placements": [{ "slotid": criteoSlotId, "zoneid": criteoZoneId }]}; window.Criteo = window.Criteo || {}; window.Criteo.events = window.Criteo.events || []; var processCdbBid = function() { var bids = Criteo.GetBidsForAdUnit(criteoSlotId); if (bids.length > 0) { var bidFound = bids[0]; Criteo.RenderAd({ bidId: bidFound.id, containerId: bidFound.impressionId }); } else { passback(); } }; Criteo.events.push(function() { Criteo.RequestBids(CriteoAdUnits, processCdbBid, 200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