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친이 장소 불문 코 풀고 재채기? 헤어진다” 단호한 입장 밝힌 서장훈

뉴스

“여친이 장소 불문 코 풀고 재채기? 헤어진다” 단호한 입장 밝힌 서장훈

사진=KBS Joy '연애의 참견3' 방송 화면 캡처

 

농구선수 출신 방송인 서장훈이 ‘장소 불문 코 푸는 남친’ 사연에 단호한 입장을 밝혔다.

 

5일 방송된 KBS Joy ‘연애의 참견3’에서는 장소 불문 큰 소리로 코를 풀거나 재채기를 하는 남자친구가 고민이라는 고민녀의 사연이 그려졌다.

 

이날 서장훈은 “나 같은 경우는 헤어진다”며 “예를 들어서 재채기가 나오거나 그러면 화장실로 가던가. 사람 밥 먹고 있는데서 그냥 코를 풀고 재채기를 한다? 나는 그건 진짜 상대방에 대한...”이라고 털어놓으며 분노했다.

 

이에 한혜진이 “사실 귀찮아서 그러지”라고 말하자 서장훈은 “존중이나 예의가 전혀 없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좀 고치는 게 남자친구를 위해서도 좋잖아”라고 조언하자 김숙 역시 “그래. 좀 고쳐야지”라고 동감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