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로이어' 제작진 "소지섭·이경영 대면, 스태프들도 숨죽였다"

뉴스

'닥터로이어' 제작진 "소지섭·이경영 대면, 스태프들도 숨죽였다"…

'닥터로이어' 소지섭과 이경영이 드디어 마주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MBC 금토드라마 '닥터로이어'(극본 장홍철/연출 이용석, 이동현/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몽작소)는 조작된 수술로 모든 걸 빼앗기고 의료 소송 전문 변호사가 되어 돌아온 천재 흉부외과 의사 한이한(소지섭 분)의 치열하고 처절한 복수 스토리다. 한순간에 나락으로 떨어졌던 한이한의 복수가 얼마나 짜릿하고 강력할지, 회가 거듭될수록 시청자들의 기대가 치솟고 있다.

이런 의미에서 6월 24일 방송되는 '닥터로이어' 7회는 특히 눈여겨볼 필요가 있다. 한이한이 남은 인생을 모두 던져서라도 복수하고 싶은 대상 구진기(이경영 분)와 드디어 마주하는 것이다. 구진기는 5년 전 수술 조작을 통해 한이한의 의사로서 명예도, 사랑하는 연인도, 행복한 미래도 모두 앗아갔다. 당연히 한이한의 복수 칼날은 구진기를 향하고 있다.

단 한이한이 5년 만에 의료 소송 전문 변호사가 되어 돌아온 후에도, 아직까지 구진기와 직접적으로 마주한 적은 없었다. 한이한이 반석병원과의 의료 소송에 모습을 드러낸 후 구진기에게 선전포고를 했으나 전화 통화를 통해서였다. 두 사람이 마주한다는 사실만으로도 '닥터로이어' 열혈 시청자들의 심장은 요동칠 수밖에 없다.

공개된 사진 속 한이한과 구진기는 마주선 채 서로를 응시하고 있다. 상대를 주시하는 둘의 눈빛에서는 금방이라도 스파크가 튈 것처럼 강력한 감정 폭풍이 느껴진다. 한이한과 구진기가 과연 어떻게 마주하게 된 것인지, 아슬아슬 일촉즉발의 상황 속에서 두 사람은 어떤 행동을 할 것인지, 이를 그릴 소지섭-이경영 두 배우의 연기는 얼마나 강력할 것인지 기대감이 치솟는다.

이와 관련 '닥터로이어' 제작진은 "오늘(24일) 방송되는 7회에서 한이한과 구진기가 마주한다. 서로의 얼굴을 본 두 사람 사이에서는 팽팽한 긴장감이 흐를 것이다. 소지섭, 이경영 두 배우는 자타공인 최고의 배우인 만큼 한 치의 흔들림 없는 연기와 막강한 에너지로 해당 장면을 소화했다. 현장 스태프들도 숨죽였던 장면이다. 시청자 분들의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역대급 긴장감을 선사할 MBC 금토드라마 '닥터로이어' 7회는 6월 24일 금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된다.

iMBC 유정민 | 사진제공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몽작소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