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유재석, 토요태 데뷔 무대 소감 “메인보컬 미주 덕에 편안해”

뉴스

‘놀면’ 유재석, 토요태 데뷔 무대 소감 “메인보컬 미주 덕에 편안해”

‘놀면 뭐하니?+’ 유재석, 하하, 미주가 결성한 혼성 그룹 토요태의 데뷔 무대가 드디어 공개된다. 도토리 시절 감성을 담은 토요태의 ‘Still I Love You’를 향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22일 저녁 6시 25분에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연출 김태호 박창훈 김윤집 김진용 왕종석 신현빈 작가 최혜정)에서는 토요태의 ‘도토리 페스티벌’ 무대가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토요태의 무대 현장이 담겨 있다. 유재석, 하하, 미주는 2000년대 분위기를 연상케 하는 흰색 의상을 착용해 ‘Still I Love You’의 하얀 겨울 감성을 극대화시키고 있다.

지난해 12월 18일 발매한 토요태의 데뷔곡 ‘Still I Love You’는 히트곡 제조기 블랙아이드필승(라도, 최규성)과 프로듀서 전군이 합작하여 만든 곡. 유재석, 미주의 애절한 보이스 톤과 하하의 감성적인 랩이 미디엄 템포의 멜로디에 녹아들어 사랑만으로 울고 웃었던 그 시절을 떠올리게 만든다.


‘Still I Love You’는 발매되자마자 음원 차트 1위를 기록하며 인기를 끌었다. 이는 노래 속 유재석, 미주의 감성 내레이션을 활용한 ‘#스알럽챌린지’ 열풍으로 이어졌다. MSG 워너비부터 코요태 신지와 김종민, 조세호, 이광수 등 수많은 스타들이 ‘#스알럽챌린지’에 참여해 이목을 끌기도.

이날 ‘Still I Love You’ 첫 라이브 무대를 선보인 토요태는 한 층 더 짙어진 감성과 케미, 업그레이드된 가창력을 뽐냈다는 전언이다. 정준하, 신봉선은 도토리 감성에 과몰입하면서 립싱크로 따라 부르는가 하면, 관객들은 잠시 추억여행을 떠났다고. 안방 1열에도 진한 여운을 전할 수 지 관심이 모아진다.

‘Still I Love You’의 첫 라이브 무대를 마친 토요태의 소감도 들을 수 있었다. 유재석은 “호흡이 괜찮다. 든든하게 메인 보컬이 지켜주니까 저희들은 옆에서 굉장히 편안했다”라고 미주에게 공을 돌렸다. 이어 유재석은 미주가 객석 쪽에 향해 가리킨 ‘이것’을 발견한 뒤 웃음이 터졌다는 후문이다.

2022년 특급 신인 토요태의 따끈따끈한 ‘Still I Love You’ 무대는 오늘(22일) 저녁 6시 25분에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평소 스케줄 없는 날, “놀면 뭐하니?”라고 말하는, 대한민국 개그맨 유재석이 펼치는 무한확장 유니버스(YOONIVERSE) 스토리를 담아내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iMBC 김혜영 | 사진 제공 :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