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중’ 하이키, 독보적 피지컬로 운동 욕구 자극

뉴스

‘음중’ 하이키, 독보적 피지컬로 운동 욕구 자극

'당당돌' 하이키(H1-KEY)가 신인답지 않은 무대 장악력을 선보였다.

iMBC 연예뉴스 사진

하이키(서이, 리이나, 옐, 시탈라)는 8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 출연해 첫 싱글 '애슬레틱 걸(Athletic Girl)' 데뷔 무대를 꾸몄다.

이날 하이키는 시크한 블랙과 비비드한 옐로 컬러가 조화를 이루는 착장으로 무대에 올랐다. 스타일리시한 스포티룩이 하이키 멤버들의 독보적인 피지컬과 건강한 매력을 더욱 돋보이게 만들었다.

남다른 유연성으로 도입부터 시선을 강탈한 하이키는 파워풀한 퍼포먼스와 자신감 넘치는 표정으로 한시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특히 하이키는 러닝부터 스쿼트, 런지 등 운동 동작을 가미한 획기적인 안무로 운동 유발 에너지를 선사, 시청자들에게 하이키의 존재감을 제대로 각인시켰다.

'애슬레틱 걸'은 곡 전체적으로 미니멀한 구성과 절제미가 느껴지는 힙합 장르로, 한 번 들으면 잊히지 않는 중독성 강한 후렴구가 인상적이다. 작곡에는 방탄소년단, (여자)아이들 멤버 우기 등과 작업한 해외 작곡가들이 참여했고, 가사에는 이지은 작사가와 래퍼 베이식이 지원사격을 펼쳐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리더 서이, 리이나, 옐, 시탈라로 구성된 4인조 신예 걸그룹 하이키는 지난 5일 첫 싱글 '애슬레틱 걸'을 발매하고 정식 데뷔했다. 이와 동시에 하이키는 주요 포털 사이트와 온라인 커뮤니티, SNS 등에서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켰으며, 세계 최대 음원 플랫폼 스포티파이에서 60만 팔로워를 자랑하는 K팝 운동 플레이리스트 'WOR K OUT'의 커버로 선정돼 글로벌 팬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iMBC 김혜영 | MBC 화면캡처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