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웅 “아내, 당시 300만원 가진 나와 결혼...내 카드 충분히 받을만”

뉴스

박성웅 “아내, 당시 300만원 가진 나와 결혼...내 카드 충분히 받을만”

사진=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방송 화면 캡처

 

배우 박성웅이 아내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6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는 개그맨 박성광이 영화감독으로 변신해 아내 이솔이가 응원을 위해 통영 영화촬영장을 방문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박성광, 이솔이 부부는 주연배우 박성웅, 백지혜와 회식시간을 가졌다. 백지혜는 결혼을 하면 정말 안정감이 생기는지 질문했고 박성웅은 “신은정이 그런 사람인 줄 알고 결혼했다. 우리는 300만원 들고 결혼했다. 지금 생각해보면 대단한 거다”며 “결혼하는데 신랑 되는 사람이 300만원 밖에 없다. 양가 부모님에게 손 벌릴 처지도 안 되고. 300만원 있는 나를 선택해서 온 거다”고 전해 고마움을 드러냈다.

 

이를 들은 박성광이 “형님이 제일 잘 된 작품이 영화 ‘신세계’ 이중구 아니냐. 형수님에게 선물한 거 없냐”고 질문하자 박성웅은 “선물이 아니고 내 카드가 거기 있다. 통보가 온다. 띵동. 내 카드를 준 건데 충분히 받을만한 분이지”라고 답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