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혜련, 탁재훈에 사심 고백 “좋아했었다”

뉴스

조혜련, 탁재훈에 사심 고백 “좋아했었다”

탁재훈. SBS 예능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 캡처

 

개그맨 조혜련이 과거 가수 탁재훈(본명 배성우)을 좋아했다고 밝혔다.

 

조혜련은 지난 12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드러냈다.

 

이날 조혜련은 “내가 옛날에 재훈 오빠랑 친할 때 이 오빠가 되게 사람을 애매하게 대할 때가 있다”고 언급했다.

 

이에 탁재훈은 “그때 네가 나를 어떻게 생각했냐”고 물었다.

 

이를 들은 조혜련은 “이 오빠가 되게 친절하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내가 그때 결혼하기 전이었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그러다 내가 감기에 걸렸었는데 오빠가 나한테 ‘너 괜찮냐’고 문자를 보냈다”고 회상했다.

 

그러자 탁재훈은 “혜련이가 내 군대 후임과 닮아서 되게 걱정이 됐었다”고 고백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