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마스크드’ 첫 승자 ‘프린스송’의 정체는? 여자? 플로리스트?

뉴스

‘더 마스크드’ 첫 승자 ‘프린스송’의 정체는? 여자? 플로리스트?

1라운드에서 첫 승자가 드러났다.

iMBC 연예뉴스 사진iMBC 연예뉴스 사진

92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더 마스크드 탤런트에서는 비연예인이 경연에 참가했다.


첫 대결인 1라운드에서 ‘프린스송’과 ‘잉~치킨’이 일대일 대결을 펼쳤다. 프린스송은 이지훈의 ‘인형’을, ‘잉~치킨’은 아델의 ‘When We Were Young’을 노래했다.

두 사람의 무대가 끝나자 아티스트 판정단은 술렁거렸다. 김석훈은 “처음에 가수와 비가수의 차이가 있을 것이라고 했는데 아니다”라며 감탄했다.

김연우는 ‘프린스송’의 목소리를 “옥구슬이다”라고 칭찬했다. 제시 역시 “쏘 매끈매끈!”이라며 칭찬 대열에 합류했다.


아티스트 판정단은 ‘프린스송’이 여자라는 점에 의견이 일치했다. “중성적인 목소리지만 여자”라는 추리였다.

‘잉~치킨’의 정체에 대해 쌈디는 “치킨집 화면이 나왔다. 혹시 1일 1닭하냐”라고 확인했다. “1일 1닭은 아니고 1주일에 2~3번은 먹는다”라는 답에 혹시 치킨집 사장이냐는 추리가 나왔다.

‘프린스송’은 종이장미 접는 영상을 본 쌈디가 “플로리스트냐”라고 확인했다. ‘프린스송’은 어물거리다가 “제가 손재주가 좋다”라고 답했다.

승자는 ‘프린스송’이었고, ‘잉~치킨’의 정체는 취업준비생 24살 김세인이었다. 보컬을 전공하는 학생인 김세인은 “고음이 대세인데 저음 보컬이라 고민이 많다”라며 고민을 털어놓기도 했다.

MBC 예능프로그램 ‘더 마스크드 탤런트’는 MBC와 프랑스 Herve Hubert 공동 개발하면서 더욱 주목받고 있다. 초특급 라인업으로 화제가 된 아티스트 판정단 김연우, 쌈디, 제시, 이석훈의 스페셜 무대도 큰 관심을 모았다.

MBC 예능프로그램 ‘더 마스크드 탤런트’는 유명스타만 참가했던 기존 포맷과 달리 누구나 복면가수가 될 수 있다. 모든 편견을 버리고 진정성 있는 노래로 전 세계에 감동을 전할 기회가 될 것이다.


iMBC 김민정 | 화면 캡쳐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