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오라기 하나 안 걸친 채 상의 탈의한 에바…탄탄한 복근 '눈길'

뉴스

실오라기 하나 안 걸친 채 상의 탈의한 에바…탄탄한 복근 '눈길'

에바 포피엘 인스타그램 캡처

 

일본계 영국인인 방송인 에바 포피엘(사진)이 바다 프로필 사진을 공개했다.

 

포비엘은 지난 22일 인스타그램에 “2020. 11. 1. 바디프로필. 무보정컷”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몸도 마음도 건강하기, 내 인생 모토. 2018년 시작해서 매년 찍는 바프. 지난해 피트니스 스타 피트니스모델 대회 2등 하고 다음날 찍은 사진”이라고 설명했다.

 

나아가 “그때도 좋고 축구하면서 커진 지금의 모습도 사랑해주기”라고 덧붙였다. 

 

이어 공개된 사진 속 에바는 상의를 탈의하고 꼿꼿이 앉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운동으로 다져진 그의 탄탄한 복근이 눈길을 끈다. 

 

에바는 “100세 시대. 40대는 인생 반도 안 살았다. 아이 둘 엄마도 할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더불어 “대회는 가을에 다시 도전할 예정”이라며 “일단 빨리 코로나 물러가라. 운동하고 싶다”라고 적었다. 

 

한편 에바는 KBS 2TV에서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 여성들과 함께하는 토크 프로그램 ‘미녀들의 수다’에 출연해 큰 인기를 끌었다. 이 방송은 2010년 종영됐다.

 

에바는 폴란드계 영국인 아버지와 일본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다.

 

그는 2010년 두 살 연하의 이경구씨의 외모에 반해 결혼했고, 슬하에 아들 둘을 두고 있다. 

 

현재 그는 SBS 예능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FC월드클라쓰 팀 주장으로 활약 중이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