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윤 “샤넬 보니 배 안고파…식욕보다 물욕이 1등”(욕망티비)

뉴스

박지윤 “샤넬 보니 배 안고파…식욕보다 물욕이 1등”(욕망티비)

 

방송인 박지윤(사진)이 식욕보다 물욕을 마음속의 1등이라고 밝혔다.

 

박지윤은 지난 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박지윤의 욕망티비’에서 ‘샤넬인 제주 근데 이제 귤 나라 맛집에서 오마카세를 곁들인...’이라는 제목의 제주 여행 브이로그를 게재했다.

 

이날 박지윤은 제주도에 있는 샤넬 매장을 찾으며 “요즘 서울은 줄 서고 난리라던데 상대적으로 한산한 제주는 웨이팅이 적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하지만 이내 빈손으로 매장을 나온 박지윤은 “카드를 안 들고 왔다. 그나마 아예 지갑도 놓고 올 뻔했는데 제일 한도 높은 카드가 없었다”고 말해 허탈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결국 아무것도 건지지 못하고 맛있는 음식을 먹으러 가겠다”면서도 “샤넬 사기 참 좋은 날인데”라고 말해 아쉬움과 함께 웃픈 상황을 전했다.

 

카페를 찾은 박지윤은 차와 케이크를 먹으며 “오늘 첫 끼다. 근데 샤넬 보는 동안은 배가 하나도 안 고팠다”며 “역시 물욕과 식욕은 같은 흐름일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물욕이 1등이다”라며 “난 물욕이 채워지면 안 먹어도 된다. (지금은) 물욕이 안 채워졌으니까 먹겠다”라고 솔직하게 털어놔 폭소를 유발했다.

 

강소영 온라인 뉴스 기자 writerksy@segye.com

사진=유튜브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