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경환 "닭가슴살 사업 매출 300억 돌파..올해 600억 목표" (비디오스타)

뉴스

허경환 "닭가슴살 사업 매출 300억 돌파..올해 600억 목표" (비디오스타)

허경환이 승승장구하는 닭가슴살 사업의 목표를 밝혔다.

iMBC 연예뉴스 사진


23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는 '찐친이라기엔 어딘가 허전한 친구' 특집으로 허경환, 전진, 김승현, 김형준이 출연했다.

허경환은 닭가슴살 사업에 대해 "300억 원을 돌파했다. 올해 매출 목표는 600억 원이다. 600억 원은 오늘 처음 말하는 거다. 닭들이 저를 보면 가슴을 가리고 뒷걸음질 칠 정도"라고 말해 남다른 사업가의 면모를 과시했다.

이날 허경환은 함께 출연한 김승현에 대해 "오늘 나온다고 하신 승현 씨도 대단한 거 같다. 방송 같이 한 번 하고 사적인 대화를 한 번 했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이날 방송에서는 서로의 전화번호를 즉석에서 저장하며 '찐친이 아닌 허전한 친구' 임을 입증해 폭소를 안겼다.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새로운 예능 원석 발굴 토크 프로그램으로, 박소현과 김숙, 박나래, 산다라박이 MC로 호흡을 맞추며 매주 화요일 오후 8시30분 방송된다.



iMBC 이주원 | 화면 캡처 MBC에브리원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