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남이 [왕 스포.230503]

영화감상평

웅남이 [왕 스포.230503]

18 himurock 2 376 0

 


https://movie.daum.net/moviedb/main?movieId=167375



1997년 인간의 모습이지만 엄청난 


신체 능력을 가진 곰의 아이가 발견되고


25년후 퇴역한 경찰이 되는데...


https://youtu.be/yT0DOyVUrRc



평이 안 좋아서 전혀 기대 안 하고 감상


초반 쓸데없는 애니와 뿌연 화면 필터


배우들의 오버스런 연기와


수준 이하 코믹 부분만 참으면


'떨'같은 개망작보다는 의외로 잘 만듬



연출도 나쁘지 않고 디렉팅도 나쁘지 않지만


이거 개그맨 출신 감독 맞어 할정도로


재밌는 장면이 단 한 장면도 없다는게 문제


그래도 싸움씬은 상당히 잘 찍었고


출연진들이 빵빵해서 배우보는 맛이 있음



근데 이게 다 기대 안 하고 봐서 그런거지


만약 기대를 조금이라도 하고 봤다면 


초반 냇가에서 박성웅 생선 물고 나올때나


치킨집에서 술게임할때 대부분 접을듯


다시한번 강조하지만


일말의 기대를 안 하고 보면 그런대로 볼만함



제작비 40억원에 230322 개봉


230503까지 누적 관객수 312,822명


흥행 수익 2,859,669,971원


흥행 성공은 못 했지만 폭망 수준은 아닌데


당연히 박성광때문은 아니고


의외로 빵빵한 배우진때문인듯



최민수[1962년]-조직 보스


가오가 뇌를 지배한 형이자 그게 어울리는 형


그래서 코미디 영화임에도 망가지고 


가오 떨어지는 씬이 단 한번도 없다는게 


다 자기 이미지 메이킹이지만


칭찬해야할지 비난해야할지



박성웅[1973년]-웅남이


수작 '젠틀맨'에서 언급했듯이


좋아하지는 않지만 연기는 좋은 배우


본 작품에서도 두 가지 캐릭터를 잘 표현



이이경[1989년]-웅남이 친구


보통 이 정도 촐싹 연기면 짜증을 넘어


진성으로 욕이 나왔을텐데 연기가 좋아서 안 나옴



염헤란[1976년]-웅남이 엄마


이이경급으로 너무 오버스런 대사


그래도 염블리니까 참고 봄



오달수[1968년]-웅남이 아빠


코믹한 이미지지만 성범죄 의혹이 있은후


예전보다 연기가 좀 경직된 느낌



윤제문[1970년]-형사 반장


2010년,2013년,2016년


음주 운전으로 세번이나 걸린 x레기라


솔직히 쉴드가 안 되지만 연기는 잘함



수 많은 볼거리가 넘치는 지금


감독,배우 누군가의 팬이라도 안 보는걸 추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신고
 
2 Comments
20 zzang76  
박성웅 배우 싫어하는건 아니지만.. 포스터에 웃고 있는 장면이 별로라서 안보게 됩니다 ㅎㅎ
박성웅 흑역작이 될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