션 헤이더,<코다>(CODA, 2021) (스포 없음)

영화감상평

션 헤이더,<코다>(CODA, 2021) (스포 없음)

1 몽베스트 0 47 0

2022년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각색상, 남우조연상을 수상한 영화 '코다'에 관한 감상입니다.

2002년 선댄스 영화제에서 심사위원 대상도 수상한 영화입니다.


특히 이 영화의 아카데미 작품상 수상을 두고 논쟁이 많았는데요,

이 영화 말고도 다른 쟁쟁한 경쟁작들이 많았는데 이 영화의 작품상 수상은 아카데미의 실수이고

이 영화는 아카데미 작품상을 수상하기에는 함량 미달이었다는 평가가 논쟁의 내용이었습니다.


제가 직접 보고 난 감상은,

첫번째는 저는 이 영화는 제가 생각하기에 아주 좋은 영화였다는 것이고

두번째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영화가 작품상을 탄 것은 아카데미의 실수가 맞았다는 것입니다.


이 영화는 장애인 가족들 사이에서 자란 하이틴 소녀의 성장기입니다.

저는 이 영화가 하이틴 무비로서 갖춰야 할 거의 모든 미덕을 갖추었고

그래서 하이틴 영화로서 아주 좋은 영화라고 생각합니다.

음악도 아주 좋네요.


그러므로 선댄스 영화제에서 대상을 탄 것은 충분히 이해가 간다고 생각합니다.

독립영화 페스티벌인 선댄스 영화제에서는 이 정도의 완성도의 영화에도 얼마든지 대상을 주어왔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아카데미 작품상은 좀 실수였다고 생각합니다.

과거의 아카데미 작품상들이 대부분 가져왔던 깊이 있는 주제의식이나 영화 자체가 주는 중량감이 이 영화에는 매우 부족합니다.

아카데미가 무슨 생각으로 이 영화에 작품상을 주었는지는 모르겠지만

(아마도 장애인 가족을 주제로 한 영화라는 점에서 PC 측면에서 가산점을 많이 받았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 영화의 작품상 수상은 저도 오랫동안 아카데미의 실수로 기억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결론은,

아주 좋은 하이틴 영화이므로 충분히 다른 분들에게 추천할만하다고 생각하지만,

아카데미 작품상을 탈만한 영화였는지에 관하여는 의문을 표시할 수밖에 없다는 것입니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신고

Author

Lv.1 1 몽베스트  실버(2등급)
75 (7.5%)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