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내음 물씬 풍기는 쑥국 끓였어요

자유갤러리

봄내음 물씬 풍기는 쑥국 끓였어요

5 옹골찬 8 149

텃밭에 작업을 하다가 밭뚝에 보니 쑥이 제법 자랐더군요


한웅큼 캐왔어요


냉이는 이제 꽃대가 올라오기 시작해서 국 끓여 먹기는 . . .


이제부터 쑥국을 끓여먹자


아직은 조금 덜 자랐지만 그래도 잠깐 캐보니 97그램이나 캤어요


충분히 2인분이 됩니다


db23dac82ddaf5ff98767ab364f74fd8_1710140191_5118.jpg

db23dac82ddaf5ff98767ab364f74fd8_1710140200_6568.jpg
쑥 한웅큼하고 텃밭이에요


db23dac82ddaf5ff98767ab364f74fd8_1710140272_6342.jpg
쑥구 재료준비 완료


db23dac82ddaf5ff98767ab364f74fd8_1710140326_4193.jpg
화목용 미니 스토브에서 맛있게 팔팔 끓고 있어요


db23dac82ddaf5ff98767ab364f74fd8_1710140394_1369.jpg
한그릇 떠서 점심에 맛있게 먹었답니다


모두모두 건강 잘 챙기시고 행복하고 즐거운 날들만 있기를 바람니다


감사합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16 블랑코
5 옹골찬
감사합니다 봄비가 와요
S 푸른강산하
쑥향이 여기까지 전달되는 걸 보니 봄을 즐길 시간이 이만큼 온 것 같습니다.^^*
5 옹골찬
감사합니다 봄을 재촉하듯 봄비가 와요 즐기세요 봄을
38 하늘사탕
구수한 쑥 내음이 나는것 같아 입맛이 다셔 집니다
5 옹골찬
감사합니다 준비가 되었으면 봄 향기를 즐기시면 됩니다 봄비는 봄을 재촉합니다
23 zzang76
맛있겠네요. 힘들겠지만 직접 키워서 먹으면... 부럽네요
5 옹골찬
감사합니다 작은 텃밭이다 보니 힘들지는 않지요 힘든일을 할수가 없으니 그게 더 고통이지요 봄비는 봄을 재촉하고 있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