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도 무사히

자유갤러리

오늘도 무사히

34 금과옥 9 173

은행일 마치고 금은방 들렸다가


집에서 라면 하나 끓여 먹고 소화도 시킬겸해서


자전거에 몸을 실으며 어디로 갈까하다 김밥집에 들려 김밥한줄 챙기고 엑스포


분수대로 페달을 쉬지 안고 구르며 으쌰으쌰~


막상 도착하니 건너펴 시민공원에서 음악소리가 들려 가보니 싸이 노래한다고 해서


자전거와 김밥은 바베큐장 옆 테이블에 잘 모셔 놓고 시간이 남아서


한밭수목원을 여유있게 동원 과 서원을 이리저리 돌고돌으니 싸이 목소리가 들려


공연장 가까이 사람없는 곳으로(서원 담벼락) 발걸음을 재촉해본다......~


세월이 흐르다보니 목소리에 힘이 없어 보였다


그래도 이왕 목소리 들었으니 사진도 두방 촬칵하고 집 근처 마트 마감시간 생각해서 


서서히 자전거 있는 곳으로 발길을 돌려본다


마트까지 쉼없이 또 페달을 밞아 저번에 못 샀던 피자 2개와 못 보던 라면 하나를 집어 


포인트 1,960 와 상품권 만원짜리로 계산대를 가쁜하게 빠져나오고, 


도착하자마자 피자는 냉동고로 나는 욕탕으로,,,,,, 


따뜻한 물에 땀을 씻겨내며 따뜻한 우엉차로 속을 달래니


참 좋은 저녁이구나....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5898_4712.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5898_5829.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5898_6905.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5898_8001.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5898_9302.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6005_2117.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6005_3349.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6005_4523.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6005_5684.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6005_6974.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6005_8188.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6005_9405.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6006_0598.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6006_1814.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6006_3.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6033_4672.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6033_5993.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6033_711.jpg


e9c7a91bc5d9bd67203a5b779bb17a81_1666796051_9323.jpg



ps.  계절이 미쳤다.   지구가 많이 아파서 어찌하나...   (여름에 피던 꽃이 다시금 고개를 내밀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17 엽전
여유롭고 멋지게 사시네요? 사진 솜씨도 보통이 아니신 것 같고...
아니면 내가 못 그런건가???
34 금과옥
마음만 여유로워요  ㅎㅎ~
S 푸른강산하
멋지다~ 멋지다~ 그렇게 감탄하시더니
simonlee님 따라 유럽 여행하시려 금송아지 파셨나요?
34 금과옥
국내도 좋아요 ^^~
경제가 무너지기 10분전 이어서,,,
집에 쟁여 놓을려고요
S 푸른강산하
얼마 전 뉴스를 보니 집에 현금다발 자랑하다 강도 타켓이 됐다는 웃픈 뉴스가~ㅋ
그러니 쟁여 놓지 마시고 평소 눈 여겨 보던 물건 있으면 지르세요~ㅋ
11 블랑코
34 금과옥
11 별빛사이로
하루 하루를 행복하게 사시는 게 부럽습니다.
24 simonlee
우와! 멋진 풍광사진들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