냥깜놀... 못된 지지배!

자유게시판

냥깜놀... 못된 지지배!

14 막된장 13 552 6

 오늘 좀 일찍 퇴근해 돌아오는데, 집 대문 열고 현관앞으로 가는 순간

뭔가가 제 머리 위로 떨어져 기겁을 하며 비명을 질렀는데 울집 지지배 더라는.. 

대체 머리 위쪽 어디에 짱박혀 있다가 달려든 건지 어이가 없네요!


 어머니가 덩치가 작다고 어깨위에 올려놓고 다니셔서 이상한 버릇이 들었습니다.

하도 놀라고 승질이 나서 욕을 좀 해줬는데, 제 어깨 위에서 "뭐 어쩌라고? ㅅㅂ" 하는 표정으로

뚱하니 처다보는걸 보니 손에 절로 힘이 들어갑니다.  아오 씨...

어머니 빼고는 죄다 지 똘마니 취급인 이 싸갈탱이!


 제 비명소리 듣고 나오신 어머니가 설명 듣고는 깔깔 웃으시는데

그거 왜 어깨에다 얹고 다니셔서 버르장머리가 갈수록 더 이상해진다고 하니까

당신 친구들은 전부 부러워 한다며 기지배 귀엽잖니~ 하시는데 할 말은 없더군요.

제 어깨에서 폴짝 어머니 어깨로 점프해 가는데 더 어이 없는!

우리가 셔틀이냐 이 지지배야!


 사진 한장 찍어볼랬는데 어머니가 본인 나오는거 싫다 하셔서 말았습니다.

그나마 내려논 서류가방 물어다 주는건 울 멍이놈 뿐이군요 ㅡ ㅡ;;

엥간하면 고양이 키우지 마십시오.  참 이상한 동물입니다!!

깜놀한거 생각하면 증말....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신고
 
13 Comments
S 푸른강산하  
어머니 안 계실 때 살짝 패면 됩니다~ㅋㅋ
34 Cannabiss  
댓글내용 확인
14 막된장  
댓글내용 확인
34 Cannabiss  
댓글내용 확인
14 막된장  
댓글내용 확인
34 Cannabiss  
댓글내용 확인
14 막된장  
아... 애장판. 작심한 전집판.. 이런거 잘 못참는데.. ㅜ ㅜ.
감사합니다
1 seer  
전 저희 집에 오는 길냥이 몇 마리 돌보는 것 뿐이기에 마냥 부럽기만 합니다...

추카추카 89 Lucky Point!

19 스카이다이버  
그래도 사랑스럽죠^^
8 바라기2  
혹시 먼저 놀리지 않았나요?
냥아치들 똑같이 복수하던데요 ㅎㅎㅎ
14 막된장  
7 지수v  
어깨 고양이는 애들 자세 불안해서 어깨쪽으로는 쉽게 안올라오는데...어째 잘 훈련시키셨네요
보통 무릎냥이는 많은데...어깨냥이는 쉽게 보기힘듬..
그래도 머리위에서 떨어지는 행위는 그날하루만 그런건지.습관적으로 그런건지는 몰라도..좀 주의를 줘야될 행동같네요 ㅎ
잘 보고가요~
16 블랑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