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시간의 공포 (8時間の恐怖, Eight Hours of Terror, 1957) 스즈키 세이준

자막자료실

8시간의 공포 (8時間の恐怖, Eight Hours of Terror, 1957) 스즈키 세이준

http://cineaste.co.kr/bbs/board.php?bo_table=psd_caption&wr_id=1344270

8602be950f6fd55a5088cc8f8be7278a_1573561830_6794.jpg

8602be950f6fd55a5088cc8f8be7278a_1573561838_5604.jpg

 

영자막에 약간의 일본어 청해(아주 미미함)를 바탕으로 제작하였습니다

 

스즈키 세이준의 데뷔 2년차 작품이자 다섯 번째 연출작입니다

닛카츠 소속으로 당시 스튜디오 입맛에 맞는 작품을 다작하던 시절이라 포텐(?)을 대놓고 드러내지는 않습니다

이야기는 열차 운행 중단으로 버스를 탈 수 밖에 없는 승객들과 은행 털이범들의 이야기입니다

한정된 등장인물과 공간이라는 점에서 딱히 새로울게 없는 이야기이고 전개 역시 예상 가능하지만 

그것은 곧 킬링타임용으로 무난하다는 반증이기도 합니다 (77분) 

흥미로운 점은 감독 크레딧에 '세이준 (清順)'이 아닌 본명인 '세이타로 (清太郎)'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간만의 괜찮은 화질이군요 ㅠㅠ

그럼 즐감하시길...

 


"위 출처는 커뮤니티 '씨네스트'입니다. http://cineaste.co.kr 이곳에 오시면 다양한 피드백과 관련 자료가 있습니다. 아울러 스크립트를 이용한 불펌을 금합니다.

그리고 타 사이트 업로더 여러분께도 간절히 부탁드립니다. 저작권 문제로 삭제되더라도 가급적이면 퍼가시는 것보다는 링크로 연결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 


 

Comments

12 암수
일본 B급 영화의 대부....
과도한 폭력..그당시로는 과감한 성적표현,..과도한 색채감...액션물의 경우 유치찬란(?)한 스토리와 배우들의 몸짓까지....
기존의 영화보기에 눈높이가 맞춰진 관객들에겐 여간 부담스런 감독이 아닐수 없는데요..
눈치안보고 만들고 싶은데로 만드는 것...이런 것들이 진정한 B급 정신 아니겄습니까?
초기작에 세이준의 향후 작품세계가 담겨있는지 살펴보는 것도 재미가 잇것네요... 감솨~
S 에릭카트먼
초기작이라 좀 얌전하긴 한데 아주 평범한 것 같지는 않구요...ㅎㅎ
스즈키 세이준도 몇 편 해보고 싶긴한데 편수가 너무 많고...뭐 그렇네요~
감사합니다!!
12 암수
50~60년대의 스즈키는 필모를 살펴보면...과장 좀 섞어서 자고 일어나면 한편 뚝딱 만들 정도로 다작을 해서 ㅎㅎㅎ...
<겡카 엘레지>는 미번역작 중 예전부터 좀 궁금하긴 합니다...
S 에릭카트먼
'겡카 엘레지' 한글 자막이 없나요??
자료실에서는 검색이 안됩니다만 몇 년전에 집에서 한글로 본 기억이 분명히 있는데... 미스터리군요...
12 암수
아~그런가요? 저도 제가 찾다 못찾은 기준으로 말씀드린게 되서....카트먼님이 보셨다면 한글자막이 아마도 있겠네요...
22 십이야월
감사합니다
15 까마귀
고생 많으셨습니다~
12 스눞
으어어아릴엉어러어아라으로아.... (말잇못)
감사합니다. 그저 감사합니다.
잡지에서 글로나 보던 <8시간의 공포>를 드디어 볼 수 있게 되었네요.
귀한 자료 감사합니다.
(화질도 너무 좋습니다 ㅎ)
날 추워지는데 옥체 보전 하시옵소서! :-)
S 에릭카트먼
작년에 이 작품을 포함해서 Seijun Suzuki: The Early Years, Vol. 1, 2 라는 이름으로 5편씩 묶어서 총 10편이 발매되었더군요~
공교롭게도 전부 다 못본 작품이더군요 ㅎㅎ
스눞님도 감기 조심하세요~~
감사합니다!!
12 스눞
저도 블루레이 발매 소식은 들었습니다.
저 역시 못 본 작품이 태반이어서 군침만... ㅎ
넵. 에릭 님도 감기 조심하세요!
13 dddsd
감사드립니다
1 farlu
감사합니다.
1 cocor
예전엔 저런 발랄한 감독이 많았는데...ㅠ  귀한 자료 감사합니다
1 dariag
감사합니다. 복받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