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란의 바다에서 건진 몇 편들...

자막제작자포럼

혼란의 바다에서 건진 몇 편들...

S 줄리아노 24 659

이제 유월...


연속해서 3시간도

집중할 수 없었던, 또 다른

5개월의 개인적 혼란 속에서

끄적 거려온 몇 편의 영화들이

살아 남았네요.


24년간 한 자리에서 일해 온

저의 위치가, 처음으로 바뀌게 되고

앞으로 제게 어떤 일이 벌어질지

아무도 모르는 큰 변화의 순간을 앞두고

그간 다시 스무 편이 훌쩍 넘어버린

생존자들을 신고 하려고 합니다. 


아래는 역시 제 스케일

걸수준범졸로 나눈, 최종 교정만 남은

완성된 탈고 직전의 자막입니다. 



아벨 강스의 두 편의 쟈퀴스


나는 고발한다  J'accuse (1919) Abel Gance


무성 영화 최고의 반전 영화로 꼽히며

1차 대전 직후 전쟁의 처참함을 에밀 졸라 식으로 고발하는 걸작

https://www.imdb.com/title/tt0010307/?ref_=nv_sr_srsg_6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224_5.jpg

 


나는 고발한다  J'accuse! (1938) Abel Gance


2차 대전 직전, 또 다른 대전에 대한 유럽의 위기감을 그린

감독의 20년 뒤 전혀 다른 수작 리메이크

https://www.imdb.com/title/tt0031503/?ref_=tt_sims_tt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240_1986.jpg

 



게오르크 빌헬름 파프스트의 두 편


버림받은 여자의 일기  Tagebuch einer Verlorenen

Diary of a lost Girl (1929) Georg Wilhelm Pabst


집안에서 내쳐진 한 여자의 인생 역정을 그린

아름다운 루이스 브룩스 주연의 수작

https://www.imdb.com/title/tt0020475/?ref_=nv_sr_srsg_0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258_8409.jpg

 


서푼짜리 오페라  Die Dreigroschenoper

the Threepenny Opera (1931) Georg Wilhelm Pabst


런던의 뒷골목에서 칼잡이 맥과 그의 부하들

그와 결혼하는 폴리가 이어가는 하층민들의 수작 뮤지컬

https://www.imdb.com/title/tt0021818/?ref_=nm_flmg_dr_29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273_0614.jpg

 



헝가리 명작 두 편


증인 A Tanu, the Witness (1969) Peter Bacso


러시아 영향하의 공산 헝가리 사회 전체를

실랄하게 비판하는 오랫동안 상영 금지되었던 코미디의 수작

https://www.imdb.com/title/tt0065067/?ref_=nv_sr_srsg_6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302_2719.jpg
 



다섯번째 봉인  Az otodik pecset

the Fifth Seal (1976) Zoltan Fabri


나치 치하의 헝가리 뒷골목 술집에서 술을 마시던

평범한 다섯 명의 운명이 한 사람의 밀고로 바뀌는데... 치밀한 걸작

https://www.imdb.com/title/tt0075467/?ref_=tt_sims_tt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320_274.jpg

 



발레리안 보로브지크의 네 편


카발 부부의 극장

Theatre de Monsieur & Madame Kabal (1967) Walerian Borowczyk


애니메이션으로 표현된

창의적인 초현실주의 코미디의 준작

https://www.imdb.com/title/tt0062366/?ref_=nm_knf_t4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353_1962.jpg

 


부도덕한 이야기들 

Contes immoraux (1973) Walerian Borowczyk


데카메론 식의 성과 섹스에 관한 이야기들을

네 편의 에피소드로 풀어간 소프트 포르노의 준작

https://www.imdb.com/title/tt0071359/?ref_=tt_sims_tt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368_407.jpg
 



여백 La marge (1976) Walerian Borowczyk


실비아 크리스텔과 조 델레산드로 주연의

 한 유부남과 창녀의 비극적인 이야기, 슬픈 범작

https://www.imdb.com/title/tt0074868/?ref_=tt_sims_tt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398_125.jpg

 


지킬 박사와 그의 여자들

Docteur Jekyll et les femmes (1981) Walerian Borowczyk


헨리 지킬 박사와 원작자 로버트 스티븐슨의 아내

패니 오스본을 주인공으로 한 세미 포르노 준작 지킬과 하이드

https://www.imdb.com/title/tt0082272/?ref_=tt_sims_tt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415_596.jpg

 


그 밖의 명작들의 향연...


의지의 승리  Triumph des Willens

Triumph of the Will (1935) Leni Riefenstahl


히틀러 1934년 뉘른베르크 전당대회 실황 다큐

레니 리펜슈탈의 불후의 최고걸작, 완전 복원판의 완전 새번역

https://www.imdb.com/title/tt0025913/?ref_=nv_sr_srsg_0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532_1158.jpg

 


마르세유 가는 길 Passage to Marseille (1944) Michael Curtiz


악마의 섬에 억울하게 갇힌 주인공은 2차 대전이 터지자

자유 프랑스 군에 입대하려 섬을 탈출, 마르세유로 향한다. 깔끔한 수작

https://www.imdb.com/title/tt0037166/?ref_=nv_sr_srsg_3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548_4007.jpg

 


쟈니 벨린다  Johnny Belinda (1948) Jean Negulesco


외딴 어촌 마을에 아버지와 고모와 사는

농아소녀와 그녀를 돌보는 의사의 이야기, 감동의 수작

https://www.imdb.com/title/tt0040495/?ref_=nv_sr_srsg_6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582_3929.jpg

 


델라 로베레 장군  Il generale Della Rovere (1959) Roberto Rossellini


제노바의 사기꾼 바르도네는 게슈타포에 의해 가짜 저항군

델라 로베레 장군 행세를 하다 점점 그 자신이 되어간다. 최고의 걸작

https://www.imdb.com/title/tt0053856/?ref_=nv_sr_srsg_0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599_409.jpg

 


영국 침공, 그 후  It Happened Here (1965) Kevin Brownlow, Andrew Mollo

 

1940년 7월 나치 독일의 영국 상륙작전이 성공하고

영국은 저항을 거듭하다 결국 대독일 제국의 일부가 된다는 가상의 걸작

https://www.imdb.com/title/tt0055024/?ref_=nv_sr_srsg_0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617_2278.jpg
 



어린 아프로디테  Mikres Afrodites

Young Aphrodites (1963) Nikos Koundouros


기원전 200년 그리스의 외딴 섬을 배경으로

아름답고 몽환적인 군상들의 사랑 이야기, 멋진 수작

https://www.imdb.com/title/tt0057307/?ref_=nv_sr_srsg_0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639_8237.jpg
 



세 발명가들  Les Trois Inventeurs (1980) Michel Ocelot


키리쿠의 거장, 미쉘 오슬로의 눈부시게

아름다운 단편 컷아웃 애니메이션의 걸작

https://www.imdb.com/title/tt0216283/?ref_=nm_flmg_dr_20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701_9801.jpg

 


슬픈 로라  Laura, les ombres de l'ete (1979) David Hamilton


너무나 잘 알려진 패트릭 쥬베의 음악과

데이빗 해밀턴의 몽환적 첫사랑 이야기, 아름다운 범작 

https://www.imdb.com/title/tt0079449/?ref_=nv_sr_srsg_0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739_69.jpg 




 

마지막으로 피터 그리너웨이의 두 편


골찌어스와 펠리컨 컴퍼니

Goltzius and the Pelican Company (2012) Peter Greenaway


16세기 네덜란드 출판업자 골찌어스는 포르노 성경을 만들 제작비를

알자스의 태수에서 얻으려 책의 내용을 연극으로 공연한다, 난해한 수작

https://www.imdb.com/title/tt1851006/?ref_=nv_sr_srsg_0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810_031.jpg

 


과나후아토의 아이젠슈타인

Eisenstein in Guanajuato (2015) Peter Greenaway


포템킨의 러시아 영화감독 아이젠슈타인은

멕시코의 과나후아토를 여행하며 놀라운 경험을 하게 되는데... 유쾌한 수작

https://www.imdb.com/title/tt1702429/?ref_=nm_knf_t4


f2a2b078d8aec551cebe4ff7c01767a8_1591121832_4327.jpg 




이상 허접한 그간의 작업을

보고 드리고 나니, 창피스럽습니다.

그 외에 진행 중인 작품이 많기는 하나

그 영화들은 언제 완성될지 모르며

또한 작업 중에, 다른 분의 요청 목록에 들어있어

중복을 피하기 위해 접은 영화들도 꽤 있네요...


아시다시피, 저는 요청을 받아

자막을 만들 실력이나, 재주가 없습니다.

아는 영화도 별로 없고, 제가 좋아 만드는 작업이죠.

그래서, 어떤 분이 부럽기도하고 감탄스럽기도 하지만

앞으로 제가 자막 작업을 그만두게 되어도 마음이

덜 무거울것 같은 생각도 듭니다.

제게 주셨듯, 그 분께도 계속 많은 격려와

응원, 아낌없는 사랑 주시기를... 


마음이 조급하지만

한 번이라도 더 검토하고, 다듬어서

더 좋은 자막이 되도록 하여

유월 내에는 포스팅을 마치려 하니

접근이 불가하신 회원 분들은

개인적으로 글을 남겨 주시기 바랍니다.


남은 기간도

모두들 건강에 유의 하시고

정리된 제 소식을 빨리

다시 전할 수 있기를...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37 Daaak
주옥같은 라인업이네요.
기대하며 늘 감사드립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S 토마스모어
미리 미리 감사드립니다.
15 암수
여러 개인적 복잡다단한 일이 있으심에도....자막 제작에 대한 열정은 여전하셨네요...
기존 수정자막도 올리시면서...새로운 자막작업도 계속 병행을 하셨네요...
평소 보고 싶었던 작품들도 눈에 띄고 아주 기대가 됩니다...
찐득허게 기둘리고 있것습니다.... 감사합니다...
8 푸른눈
와~
입을 다물수가 없습니다
장풍으로 힘 드립니다!
야~~~~~~합~~~~ㅎㅎ
18 컷과송
댓글내용 확인
S 큰바구
씨네스트 영화광분들에게 좋은 영화 소개해 드리고 싶어서
좋은 일 많이 하십니다^^*
S MacCyber
'자막 번역을 안 해본 사람은 있어도 한 번만 해본 사람은 없다.'로 바꿔도
그대로 적용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
저도 일상이 복잡해지면서 작업할 여유를 못 찾고 잠정 은퇴(?)를 한 상태이지만
하고 싶은 마음은 늘 있습니다.
암튼 그간의 노력은 물론이고 이제 쉬신다고 해도 그 또한 격려와 감사의
말씀을 받으셔도 이상하지 않을 일입니다.
너무 부담 갖지 마시고 천천히 편할 때 하시지요.
S 에릭카트먼
궁금하고 기대되는 작품들이 한가득이네요~~
정말 기다려지네용 ㅎ
저 역시 미리 감사드립니다!!
11 Harrum
호기심이 잔뜩 생기는 영화들이 많습니다
글만 봐도 즐겁습니다. ^^
8 소서러
의지의 승리 빼고는 모두 처음 알게 된 영화들입니다..^^
번역자막과 교정자막들에 모두 감동하는데 오랜만에 기품 넘치는 리스트 새로 올려주셔서
설렘으로 마음이 가득 찹니다.
14 몬테
엄청난 작업을 하고 계셨군요.
이제 또 기다리는 즐거움을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S rayphie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좋은 작품들을 찾아 열정을 쏟고 계셨군요.
일단 2편 먼저 다운 걸고 기다립니다.
저는 슬픈 로라 딱 한편 봤네요.
옛날에 영화를 보기전에
영화음악 틀어주는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주제음악을 듣고
참 서정적이고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겠구나 생각했습니다.

대학에 떨어지고 재수를 할까 말까 고민하던
고3 끝무렵에 어찌어찌해서 아주 좋지 않은 화질의 VHS테이프로 봤는데...
동양의 보수적인 유교국가의 순진무구한(그땐 진짜 순수했습니다) 소년이 받아들이기는 무척 어려운 파격적인 이야기더군요.
28 슐츠
기대작들이 엄청 많네요^^
설레는 마음으로 손꼽아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더운데 무리하지 마시고 쉬엄쉬엄 하세요^^
M pluto
댓글내용 확인
22 백두
기대합니다. 감사합니다.
S 前中後
늘 감사합니다 ^^ 그리고 수고하셨어요
작업은 부디 천천히 하시고 무리하지 마시길...
12 리시츠키
20편의 걸수준범졸 모듬 초밥세트(생각나는 단어가 이거뿐이라 죄송)!!

루루도 보이고, 부도덕한 이야기, 늘 궁금했던 쟈니 벨린다,
줄리아노님이 좋아하시는 2차대전 영화들(은 언제나 수작이상인거 같아, 편애가 의심되는데ㅎㅎ),
글고 아프로디테는 환상적이네요,
글고2 <증인>도 기대만빵이지만 <다섯번째 봉인>은 줄거리가 너무나 훌룡해서,
예고편조차 보지않고 오직 영화로만 느껴보고 싶네요.

글고3, 이렇게 생소하고 흥미진진한 리스트를 올리시면서,
아는 영화 별로 없다고 말슴하시면... -0-

글고4, 혼란의 바다에서 영화들이 외따로 생존한게 아니고, 줄리님까지 구해주신거 같습니다~
암튼 여전히 많이 바쁘셨고, 새로운 혼란의 바다에 근무를 하시게 되었나봐요.
그곳이 영화의 바다(CINEMA PARADISO)이기를 바라마지않지만,
그곳에서 어떤 일이 벌어질지 아무도 모르는 큰 변화의 순간들이, 
동시에 좋은일이 생긴다는 얘기일수도 있지않을까요?
건강하시고 좋은일 많이 생기시길~~ ^^
3 부두
댓글내용 확인
S 줄리아노
댓글내용 확인
3 부두
댓글내용 확인
13 스눞
고전영화의 진수성찬, 아름다운 고전 뷔페의 향연 같습니다.
올려주신 영화 소개글과 댓글들을 읽으면서
어느 작품 하나 기대 안 되는 것들이 없지만,
저는 <서푼짜리 오페라>를 고대하고 있겠습니다.
건강 잘 챙기시고(작업을 경려하며 건강 챙기세요,라고 말하는 건 모순형용입니다만?)
노고와 열정에 존경과 감사를 전합니다!
^_^
24 마른가지
기대 되는 영화가 엄청 많습니다
쉬엄쉬엄하지 마시고 빨리빨리 올려주세요 ^^(약간은 진담입니다)
12 삿댓
아벨 강스와 팝스트의 영화가 몹시 궁금하네요...!! 항상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