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차기 번역작의 주인공이 될 영화... 힌트는 이 분....

자막제작자포럼

다음 차기 번역작의 주인공이 될 영화... 힌트는 이 분....

4 소서러 4 225


한때, 4~50년대에 코미디언계의 거목으로 전국을 휘어잡으며  

인기를 구가하고 이후에 감독, 제작자, 주연으로 나서 다방면의 재능을 신선하고 프로페셔널하게

보여준 레전드이시죠... 작가주의를 선호하는 평론가 분들이 이 분을 많이 지지하시더라구요^^

우리나라에서는 <조커>가 나왔을 때조차도 그 80년대 영화와는 연계되도

이 분과는 연계된 얘기나 조명하는 부분이 거의 없었던 걸로 기억하는데 독자적인 필모에 있어서

그럴 필요가 분명하고 이야깃거리들이 보다 더 확산되어야 한다고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75840c338d8e68aa706a5bed05e3c518_1584972505_3901.jpg

75840c338d8e68aa706a5bed05e3c518_1584972515_3065.jpg

75840c338d8e68aa706a5bed05e3c518_1584972519_7564.jpg

75840c338d8e68aa706a5bed05e3c518_1584972526_4168.jpg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uthor

Lv.4 4 소서러  실버(2등급)
5,509 (84.6%)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12 삿댓
오.. 너티 프로페서인가요? 기대하겠습니다
13 암수
ㅎㅎ 제리 땡땡땡 이네요....짐캐리의 고전버전...
과장된 몸짓...천의 얼굴 표정...앵앵거리는 목소리......연기...연출..노래..코미디... 다재다능함의 상징...

50년대 딘 마틴과 환상의 콤비를 이뤘죠......코미디물의 거장  프랭크 타슐린 감독의 <화가와 모델>에도 같이 나왔었고...
60년대부터 감독과 주연 북치고 장구치고를 다했는데...
저는 그의 연출작중 <너티프로페서><레이디스맨> 두편을 봤는데......
대개는 코미디물에 대한 평가는 좀 박하기 마련인데...걸작의 향기가 솔솔 풍기더군요..
<벨보이><하들리워킹> 등의 작품도 궁금하기도 하네요...
9 Harrum
역시 저는 모르는 영화였음 ㅎㅎ
기대가 됩니다.
32 백마
oo 루이스..... 어떤 작품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