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소리 수궁가 보유자 김수연씨 인정 예고

뉴스

판소리 수궁가 보유자 김수연씨 인정 예고

적벽가 보유자 김일구·윤진철씨
문화재청, 의견수렴 뒤 결정 예정

문화재청은 국가무형문화재 판소리 수궁가 보유자로 김수연(72·사진)씨를, 적벽가 보유자로 김일구(80)·윤진철(55)씨를 인정 예고했다고 30일 밝혔다.

김수연씨는 8세 무렵 전북 군산국악원 소리 선생이었던 고(故) 김재경을 통해 판소리에 입문했다. 이후 고 박초월 보유자에게 수궁가를, 고 성우향 보유자에게 심청가와 춘향가를 배웠으며, 2007년부터 전수교육조교로서 판소리 전승에 힘써 왔다. 화려한 시김새(꾸밈음)와 깊은 성음이 특징이며, 크고 안정된 소리를 구사한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일구씨는 어린 시절 부친 고 김동문으로부터 소리를 배우면서 판소리에 입문했다. 고 공대일 명창에게 흥보가를, 고 박봉술 보유자에게 적벽가 등을 배워 1992년부터 적벽가 전수교육조교로 전승 활동을 해오고 있다.

윤진철씨는 11세 때 고 김홍남 선생에게 판소리를 배우기 시작해 16세 때 전국판소리신인경연대회에서 최우수상을 받는 등 ‘소년 명창’으로 명성을 얻었다. 이후 고 김소희 보유자에게 흥보가를, 고 정권진 보유자에게 적벽가와 심청가 등을 배웠으며, 보성소리 적벽가의 전승에 힘써 왔다.

문화재청은 예고기간 30일 동안 각계 의견을 수렴한 뒤 무형문화재위원회 심의를 거쳐 국가무형문화재 보유자 인정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강구열 기자 river910@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 (function(d,a,b,l,e,_) { if(d[b]&&d[b].q)return;d[b]=function(){(d[b].q=d[b].q||[]).push(arguments)};e=a.createElement(l); e.async=1;e.charset='utf-8';e.src='//static.dable.io/dist/plugin.min.js'; _=a.getElementsByTagName(l)[0];_.parentNode.insertBefore(e,_); })(window,document,'dable','script'); dable('setService', 'cineaste.co.kr'); dable('sendLogOnce'); dable('renderWidget', 'dablewidget_Pl1Pry7E', {ignore_items: true}); /* Dable 게시판상단_970*90 위젯 종료/ 문의 http://dable.io */ } } var CriteoAdUnits = { "placements": [{ "slotid": criteoSlotId, "zoneid": criteoZoneId }]}; window.Criteo = window.Criteo || {}; window.Criteo.events = window.Criteo.events || []; var processCdbBid = function() { var bids = Criteo.GetBidsForAdUnit(criteoSlotId); if (bids.length > 0) { var bidFound = bids[0]; Criteo.RenderAd({ bidId: bidFound.id, containerId: bidFound.impressionId }); } else { passback(); } }; Criteo.events.push(function() { Criteo.RequestBids(CriteoAdUnits, processCdbBid, 200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