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랑 비슷한 상황이에요” 한혜진 당황하게 한 ‘한끼줍쇼’ 집주인

뉴스

“언니랑 비슷한 상황이에요” 한혜진 당황하게 한 ‘한끼줍쇼’ 집주인

JTBC ‘한끼줍쇼’ 방송 화면 캡처

JTBC ‘한끼줍쇼’ 방송 화면 캡처

모델 한혜진이 예상하지 못한 결별 언급에 당황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예능 <한끼줍쇼>에는 한혜진이 뉴이스트 황민현과 함께 밥동무로 출연했다.

이날 한혜진은 이경규와 함께 서울 합정동의 한 셰어하우스에 초대받아 저녁 한 끼를 먹었다.

이 셰어하우스에는 카페를 운영하고 있는 디자이너, ‘좋은 아침’ 월요일 팀을 맡고 있는 막내 방송작가, 아르바이트 중이라 집에 없는 취업 준비생이 같이 살고 있었다.

JTBC ‘한끼줍쇼’ 방송 화면 캡처

JTBC ‘한끼줍쇼’ 방송 화면 캡처

밥을 먹던 한혜진은 카페를 운영하는 디자이너에게 “남자친구가 있냐”고 물었다. 디자이너는 “언니랑 비슷한 상황이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디자이너의 답변에 한혜진은 당황하며 자리에서 일어나더니 “나와 나와”라고 말해 폭소케했다.

JTBC ‘한끼줍쇼’ 방송 화면 캡처

JTBC ‘한끼줍쇼’ 방송 화면 캡처

한혜진은 말까지 더듬으며 “헤어졌구나. 얼마나 됐냐”고 물었다. 이어 “왜 물어봤냐면 같이 살면 결혼 생각이 없어진다고 하더라. 외로움을 친구들끼리 모여서 상쇄가 되는 거다”라고 얘기했다.

옆에서 얘기를 듣던 동생은 “우리가 언니 결혼을 막고 있다”라며 한혜진의 말을 수긍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