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는 지금] “손 밖에 안보여” 작고 통통한 손으로 강아지 쓰담해주는 건후

뉴스

[SNS는 지금] “손 밖에 안보여” 작고 통통한 손으로 강아지 쓰담해주는 건후

박주호 아내 안나 인스타그램

박주호 아내 안나 인스타그램

박주호 아들 건후의 일상이 공개됐다.

지난 15일 박주호의 아내이자 건후의 엄마 안나의 인스타그램에는 장문의 글과 함께 건후가 강아지와 노는 모습이 공개됐다.

안나는 “유럽 시간에 거의 적응했다(Almost completely adapted to European time)”며 “우리 집 개 아키라는 나이만큼 자기와 함께 가져오기 놀이를 해도 지치지 않을 누군가가 집에 있다는 것에 감격하고 있다(Our dog Akira, as old as she is, is thrilled that someone‘s home who won’t get tired of playing fetch with her)”고 적었다.

공개된 사진 속 건후는 개 아키라 옆에 앉아 배를 쓰다듬어주고 있다. 작고 통통한 손으로 아키라를 다정하게 쓰다듬는 건후의 모습은 보는 이들로 하여금 미소를 짓게 한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나도 저 강아지가 되고 싶다 거누야” “건후랑 나은이 안나님 스위스에서 좋은 시간 보내세요” “와 진심으로 건후와 나은이는 사랑받으며 성장하는 것 같아서 좋은것 같네요! ” “거누 손통통한거 보소♡♡” “건후 손밖에 안보여 너무 귀여워”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