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경X현장] ‘재계약 이슈’ 속 컴백 EXID “해체는 하지 않아요”

뉴스

[스경X현장] ‘재계약 이슈’ 속 컴백 EXID “해체는 하지 않아요”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가 15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새 미니앨범 ‘위(WE)’ 발매 쇼케이스에서 타이틀 곡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 연합뉴스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가 15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새 미니앨범 ‘위(WE)’ 발매 쇼케이스에서 타이틀 곡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 연합뉴스

“팀을 해체할 생각은 없습니다.”(솔지)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의 맏언니 솔지가 현재의 심경을 담담하게 전했다. 팀의 컴백 소식과 멤버들의 재계약 소식이 동시에 전해져 팬들의 마음을 심란하게 했던 이엑스아이디가 확실한 교통정리에 나섰다. 결론부터 이야기하자면 향후 활동계획을 정리 중이라 확정된 것은 없다. 하지만 하나의 팀으로 간다는 의지는 확실해보였다.

이엑스아이디는 15일 오후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미니앨범 <미 앤드 유(Me&You)>의 쇼케이스를 열었다. 앨범 제목과 동명의 타이틀곡 ‘미 앤드 유’는 팀 데뷔 처음으로 힙합의 하위장르인 ‘뭄바톤’의 리듬을 도입해 이색적인 분위기를 냈다. 가사 역시 “이제는 우리(We)가 아니다. 나와 너(Me & You)다”라고 단호하게 밝혔다.

이엑스아이디는 지난해 11월 나온 싱글 ‘알러뷰’ 이후 6개월 만에 컴백했다. 보통 많은 쇼케이스에서는 그들의 신곡이나 콘셉트에 관심을 갖게 마련이지만 이번 쇼케이스의 이슈는 단연 이엑스아이디의 향후 활동행보에 대한 궁금증이었다. 활동 전 리더 엘이(LE)가 입었던 발목인대 부상도 그렇게 부각되지 않았다.

이엑스아이디는 최근 멤버 솔지와 혜린, 엘이가 소속사인 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맺었지만 멤버 하니와 정화는 아직 그 거취를 정하지 않았다. 그렇게 이달 말 전속계약이 만료될 예정이고 일단 이번 활동까지는 소속사의 관리를 받기로 했다. 하지만 그 이후는 아직 정해진 것이 없다. 하니와 정화는 계약 만료 후 새 소속사를 찾을 것인지에 대한 여부도 확답하지 않았다.

멤버가 셋과 둘, 그 이상으로 나눠질 수 있는 상황에서 다시 새 앨범의 소식도 전해졌다. 정화는 이에 대해 “재계약 관련 내용이 기사화되고 또 컴백에 대한 소식이 나오니 팬분들이 갑작스럽게 여러 정보를 듣게 되셔서 놀라시지 않았을까 생각한다”며 “일단 지금은 저희가 컴백을 하고 앨범을 가지고 나왔다는 것에 집중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는 “관련 내용은 정리가 되는대로 추후에 알려드리겠다”고 말했다.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가 15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새 미니앨범 ‘위(WE)’ 발매 쇼케이스에서 타이틀 곡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 연합뉴스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가 15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새 미니앨범 ‘위(WE)’ 발매 쇼케이스에서 타이틀 곡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 연합뉴스

아직 정해진 것은 없지만 멤버들이 서로와 함께 하고 싶은 간절한 마음이 있는 것은 확실했다. 엘이는 “3인으로 이엑스아이디를 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못 박았고, 솔지 역시 “멤버들 모두 팀을 이어가고 싶은 마음이 같다. 팀을 해체할 생각은 없다”고 강조했다. 혜린 역시 “해체나 탈퇴 같은 단어에 초점이 맞춰질 수 있지만 끝이 아니다. 계속 갈 것이니 예쁘게 봐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미 앤드 유’를 비롯해 멤버들의 진심을 담았던 탓에 솔지가 눈물로 녹음을 중단해야 했던 노래 ‘위 아(We Are...)’ 그리고 지난해 3월 발매한 싱글 ‘내일해’의 재편곡 5인조 버전 등 총 7곡이 실렸다. 솔지는 자신이 갑상선 항진증으로 자리를 비울 당시 발매된 ‘내일해’에 다시 합류한 계기에 대해 “4인 활동 당시 곡들을 듣다 합류하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결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최근 AOA나 나인뮤지스 등과 같이 2010년 초반에 데뷔했던 아이돌그룹들이 7년차를 맞아 기로에 서있다. 과연 이엑스아이디는 지금의 고민을 해결해 그들의 롤모델인 신화처럼 장수활동의 기틀을 놓을 수 있을 것인지. 그들의 신곡 ‘미 앤드 유’는 15일 오후 6시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1 Comments
22 시네시민 05.16 09:14  
오래가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