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기준? 좋아하는 사람에 주고픈 음식 택할 것"(볼빨간 신선놀음)

뉴스

성시경 "기준? 좋아하는 사람에 주고픈 음식 택할 것"(볼빨간 신선놀음)

'볼빨간 신선놀음' 가수 성시경이 심사 기준을 밝혔다.

iMBC 연예뉴스 사진

14일 오후 MBC 새 예능프로그램 '볼빨간 신선놀음'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공개됐다. 행사에는 서장훈, 김종국, 성시경, 하하, 여운혁PD, 문건이PD가 참석했다.

'볼빨간 신선놀음'은 까탈스런 신선들(서장훈, 김종국, 성시경, 하하)의 미각을 만족시킬 '저세상 맛 레시피'를 찾는 프로그램으로, 누가 만들었는지, 어떤 조리과정을 거쳤는지에 대한 정보는 알지 못한 채 오직 '맛' 하나로만 평가하는 블라인드 요리 프로그램'이다.

이날 성시경이 심사 기준을 밝혔다. 그는 "'마스터 셰프 코리아'에 나간 것도 아니고, 자격증이 있는 것도 아니다. 요리 잘 하고 잘 먹으니 나오게 된 것 같다"며 "날마다 기준이 다른 것 같다. 그러나 그날의 기준은 변하지 않으려고 노력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다음 녹화 때는 '좋아하는 사람한테 먹여주고 싶은 음식'을 선택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성시경은 "도전자로 나오면 4도끼 자신있냐"는 질문에 "(4도끼는) 통일보다 먼 일인 것 같다. 제 기분 상태와 서장훈을 넘는 것은 어렵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매주 새로운 요리 주제로 진행되며, 오는 15일 오후 9시 45분 첫 방송되는 1회에서는 '라면'을 주제로 다룬다.


iMBC 장수정 | 유튜브 캡처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