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범수, 기억에 남는 방송사고? “94년 신승훈 골든컵... 무대에 올라오지 않아” ‘라스’

뉴스

손범수, 기억에 남는 방송사고? “94년 신승훈 골든컵... 무대에 올라오지 않아” ‘라스’

손범수가 가장 기억에 남는 방송사고로 신승훈의 골든컵 수상을 꼽았다.

iMBC 연예뉴스 사진iMBC 연예뉴스 사진

13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가요 MC 톱텐’ 특집으로 손범수, 전진, 솔비, 찬희가 출연했다.

이날 손범수는 “생방송 하면 빠질 수 없는 게 방송사곤데 기억에 남는 게 있냐”라는 질문에 “94년돈가? 신승훈씨가 ‘그 후로 오랫동안’이라는 노래로 5주 연속 수상에 도전하던 날이었다. 또 다른 1위 후보가 더 클래식의 ‘마법의 성’이었는데 신승훈씨가 1위를 하며 골든컵 수상을 해야 했는데 올라오지 않았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그는 “당황스럽지만 태연하게 카메라를 바라보며 시간을 끌었다. 그때 커튼 뒤로 뛰어오는 사람이 보여 ‘자, 그럼 신승훈씨 만나봅니다’라고 소개했는데 알고 보니 신승훈씨를 찾으러 갔던 제작진이었다”고 설명했다.

결국 뮤직비디오를 대체 상영했고, 그 이후 신승훈이 무대 위에 등장했다고. 생방송이 끝나고 자초지종을 묻자 “스케줄이 7개였는데 매니저가 시간 계산을 잘못해서 생방송 직전에 같은 건물에서 진행된 라디오 스케줄을 갔다고 하더라. 너무 지쳐있고 미안해해서 위로해 주면서 마무리했는데 그때 상황은 지금도 생각난다”고 말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어우 진땀 났을 듯”, “뮤직비디오 틀었는데 짠하고 나타났어 ㅋㅋㅋㅋ”, “생방송 사고는 무서워”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된다.


iMBC 백아영 | 화면캡처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