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솔비 “오마주임을 밝히지 않아 케이크 표절 논란→무게감 느껴”

뉴스

‘라디오스타’ 솔비 “오마주임을 밝히지 않아 케이크 표절 논란→무게감 느껴”

솔비가 케이크 표절 논란에 대해 언급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iMBC 연예뉴스 사진

13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가요 MC 톱텐’ 특집으로 손범수, 전진, 솔비, 찬희가 출연했다.

이날 솔비가 “제가 요즘 화제의 중심에 있다”라고 운을 떼자 탁재훈은 “무슨 화제죠?”라고 물었다. 이에 김구라는 “연말에 직접 케이크를 만들었는데. 현대 미술 거장인 제프 쿤스의 작품과 유사했다. 솔비는 오마주를 한 건데 그걸 밝히지 않아 표절 논란이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솔비는 “맞는 말씀을 해 주셨다. 제가 앞으로 뭘 하더라도 무게감과 책임감을 갖고 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덧붙였다.

그런가 하면 안영미는 “탁재훈, 전진, 솔비. 구라 잡는 삼대장이 다 나왔다. 이 중에 누가 가장 대장일까요?”라고 질문했고 탁재훈은 “저한테는 대들기도 하고 전진은 무시한다. 그런데 솔비한테는 꼼짝 못 하는 것 같다”고 하며 솔비를 꼽았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대본 안 읽었냐고 ㅋㅋㅋ”, “김구라 솔비 잘 챙기네”, “케이크...진짜 똑같긴 하더라”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된다.


iMBC 백아영 | 화면캡처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