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박미선, 샤론 스톤 스타일 부캐 원해 “5개월째 쌀, 밀가루 끊어 6kg 감량”

뉴스

‘라스’ 박미선, 샤론 스톤 스타일 부캐 원해 “5개월째 쌀, 밀가루 끊어 6kg 감량”

박미선이 샤론 스톤 스타일의 부캐를 해 보고 싶다고 밝혔다.

iMBC 연예뉴스 사진iMBC 연예뉴스 사진

18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랜선 친구들’ 특집으로 박미선, 바다, 헨리, 재재가 출연했다.

이날 박미선은 “샤론 스톤 스타일 부캐 한 번 해 보고 싶다. 팜므파탈 이런 거 해 본 적이 없어서 그런 느낌의 의상이나 캐릭터를 해 보고 싶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공개된 사진을 보며 박미선은 “저 때보다 제가 12kg 쪘다. 요즘 다시 식단과 운동을 시작했는데 쌀과 밀가루를 안 먹은 지 5개월 정도 됐다. 지금 6kg 정도 빠졌는데 식단 자체를 아예 바꿔버렸더니 속이 편하다”고 하며 “준하처럼 흘러내리지 않고 그 전철을 밟기 싫어서 천천히 운동하며 감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야기를 듣던 김구라는 “부캐 샤론 스톤 캐릭터를 남편한테 한 번 해봐요. 얼마나 좋아”라고 해 박미선을 발끈케 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와 관리 대박”, “잘 어울리실 것 같음”, “정준하 갑자기 뼈 맞음”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된다.


iMBC 백아영 | 화면캡처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