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천명훈 "3년 만 출연, 신지&김종민이 꽃아준 줄… 자격지심 있어"

뉴스

'비디오스타' 천명훈 "3년 만 출연, 신지&김종민이 꽃아준 줄… 자격지…

가수 천명훈이 '비디오스타' 출연을 신지와 김종민이 꽂아줬다고(?) 착각했다고 전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27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방구석 디너쇼! 화요일 화요일은 즐거워' 특집으로 90년대 가요계를 주름잡았던 현재 진행형 레전드 가수 채리나, 신지, 김종민, 빽가, 천명훈이 출연했다.

이날 천명훈은 "트로트 계 샛별 천명훈이다"라며 인사를 건넸다. 이어 '비스' 출연이 코요태 신지와 김종민이 자신을 꽂아줬다 생각했다고.

천명훈은 "감독님이 3년 만에 불러주셔서 '드디어 저를 불러주시네' 하면서 출연진을 물어봤는데, 친한 신지와 김종민이 있는거다. 그래서 그런가보다. 워낙 친하니까 내 이야기를 했나 싶었다"고 말했다.

이에 김종민은 "저는 누굴 꽂아주질 못한다"라며 해명(?)했고, MC들 역시 "당당하게 출연 섭외로 오신거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천명훈은 "제가 자격지심이 있어서 못 믿겠다. 계속 그런 생각이 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iMBC 차혜린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