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춘천 가는 기차’는 신승환 “차태현 ‘복면가왕’에 흥미 있어 해”

뉴스

‘복면가왕’ ‘춘천 가는 기차’는 신승환 “차태현 ‘복면가왕’에 흥미 있어 해”

‘춘천 가는 기차’는 신승환이었다.

iMBC 연예뉴스 사진iMBC 연예뉴스 사진

18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여수 밤바다‘와 대결을 펼친 ’춘천 가는 기차‘의 정체가 밝혀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여수 밤바다’와 ‘춘천 가는 기차’는 ‘어쩌다 마주친 그대’를 선곡해 대결을 펼쳤다. 날카롭게 파고드는 마성의 음색 ‘여수 밤바다’와 부드러우면서 매력적인 저음 ‘춘천 가는 기차’의 매력 대결이었다.

대결의 승자는 ‘여수 밤바다’였다. 이에 ‘춘천 가는 기차’는 ‘내 생에 봄날은’을 부르며 정체를 공개했는데 그는 신승환이었다.

신승환은 솔로곡으로 ‘내 생에 봄날을’을 택한 이유로 “드라마 ‘피아노’ OST인데 제 드라마 데뷔작이다. 드라마도 캔도 조인성씨도 모두 잘 돼서 인상 깊은 작품”이라고 밝혔다.

이어 “명절에 차태현 홍경민 조인성 임주환씨랑 모여서 밥을 먹는데 계속 노래를 흥얼거렸다. 너 왜 그러냐고 묻기에 비밀을 유지해야 한다고 했으나 들켜버렸다”라고 하자 신봉선은 “김준호씨에게 들었는데 차태현씨가 출연하고 싶어한다고 하던데 정말이냐”고 물었다.

이에 신승환은 “차태현씨가 ‘복면가왕’을 좋아하고 ‘복면달호’를 찍어서 그런지 복면에 관심이 많다. 흥미 있어 한다”고 이야기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모임 되게 신선한 조합”, “오랜만에 보는 듯”, “차태현 조인성 출연했으면 좋겠다 진짜”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0분에 방송된다.


iMBC 백아영 | 화면캡처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