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박시은 “이 자리에 라이벌 있다” 고백... 주인공은?(Ft. 김구라)

뉴스

‘라디오스타’ 박시은 “이 자리에 라이벌 있다” 고백... 주인공은?(Ft. 김구라)

박시은이 라이벌로 김구라를 지목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iMBC 연예뉴스 사진

1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관리 원정대‘ 특집으로 박시은, 진태현, 샘 해밍턴, 이진성이 출연했다.

‘라스’ 섭외를 여러 번 고사했던 적이 있는 박시은은 이번에 출연한 이유로 “22년 전에 ‘좋은 친구들’에 출연했었는데 그때 작가분이 지금 ‘라디오스타’ 작가시더라. 몰랐는데 직접 연락을 주셔서 알았다. 그때는 비주얼 담당으로 신비주의라 부담이 없었는데 ‘라스’는 입담 좋은 분들이 많이 나와 부담이 되었지만 남편과 함께라 큰맘 먹고 나왔다”고 밝혔다.

그런가 하면 박시은은 김구라를 라이벌로 지목했는데 그 이유는 진태현이 김구라를 너무 좋아한다고. 박시은은 “김구라씨가 보고 싶다고 ‘라스’에 나오겠다고 하더라. ‘동상이몽’ 촬영 다녀오면 ‘오늘 구라형이 나 좋아해 주셨던 것 같아’라고 좋아했다”라고 하며 “마지막 방송 때 김구라씨가 보고 싶을 것 같다고 오열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안영미가 “김구라씨가 뭘 그렇게 챙겨주고 잘했길래 그러냐”라고 묻자 “제가 오랜 기간 고정으로 나오는 게 처음이어서 소외될까 걱정이 컸는데 한 번씩 잘 챙겨줘서 너무 고마웠다”고 하며 김구라를 향해 사랑한다고 고백했다.

이어 진태현이 “(마지막 촬영 때) 연락처를 못 물어봤다”고 말하자 박시은은 “친하다고 해도 되냐고 물어봐”라고 진태현을 부추겼다. 이후 “아 친해!”라고 김구라가 답하자 진태현은 자리에서 일어나 환호하는 모습을 보여 현장을 폭소케 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짱팬이네 ㅋㅋㅋ”, “친하다고 해도 되는지 물어보래 ㅋㅋㅋ”, “라이벌이 김구라 ㅋㅋㅋ”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된다.


iMBC 백아영 | 화면캡처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