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테파니, 브래디앤더슨 근육 운동 영상에 발그레(라디오스타)

뉴스

스테파니, 브래디앤더슨 근육 운동 영상에 발그레(라디오스타)

아이돌 출신 발레리나 스테파니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스물 세살이라는 나이 차이를 극복한 연상의 연인 브래디 앤더슨의 철저한 자기관리를 엿볼 수 있는 영상을 공개한다.

iMBC 연예뉴스 사진

5일 밤 10시 4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안수영 / 연출 최행호) 측은 스테파니의 러브 스토리와 김호중의 꺾기 정복기가 담긴 영상을 네이버 TV를 통해 선공개했다.

이날 '라디오스타'는 인생 2막을 연 '재능 부자' 4인 이혜영, 김호중, 스테파니, 티아라 소연이 뭉친 '새 출발 드림팀' 특집으로 꾸며져 시선 강탈 에피소드와 눈과 귀 호강 무대로 다채로운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스테파니는 '메이저리그(MLB) 전설'인 브래디 앤더슨과 열애 중인 사실을 쿨하게 공개해 화제의 인물로 떠올랐다. 특히 '라스' 출연 소식이 전해지면서 다시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이름을 올리고 있는 상황.

공개된 영상에서 스테파니는 남자친구의 철저한 자기관리와 천진난만한 성격 때문에 23살 나이 차에도 불구하고 세대 차이가 없다고 밝혀 시선을 모았다. 이어 스테파니는 브래디 앤더슨이 럭셔리한 집안에서 보내는 유쾌한 일상, 20kg 바벨을 달고 탄탄한 몸매를 뽐내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해 시선을 강탈했다.

스테파니는 연인의 모습이 담긴 영상을 본 '라스' MC들의 반응에 수줍어하더니 브래디 앤더슨이 바보같이 보이지 않을지 걱정했다고 알렸다. 이에 안영미는 "너무 똑 부러져 보여요"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그런가 하면 함께 출연한 김호중은 성악가에서 트로트 가수 전향 후 "밑천이 드러나는 걸 느꼈다"며 트로트의 중요한 스킬 중 하나인 꺾기 때문에 고민에 빠졌었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임영웅, 이찬원 등 '미스터트롯' 동료들의 "아~흐" 앓는 소리 서라운드 레슨 덕분에 고민을 쉽게 해결했다고 밝히며 "90명이 꺾는소리를 들으면 꿈도 꺾는 꿈을 꾼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랑꾼 스테파니의 나이와 국경을 뛰어넘은 러브 스토리와 김호중의 꺾기 자동 정복기는 5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iMBC 이호영 | 사진 MBC 제공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