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는 남자 잘 본다”더니…박진영 “소희가 걱정, 소개팅 같이 나가자” (부럽지)

뉴스

“선미는 남자 잘 본다”더니…박진영 “소희가 걱정, 소개팅 같이 나가자” (부럽지)

 

가수 겸 음악 프로듀서 박진영(사진)이 원더걸스 멤버들의 연애와 결혼에 대한 걱정 어린 마음을 전했다.

 

지난 2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부러우면 지는거다’(부럽지)에는 박진영과 원더걸스 멤버 소희, 선미, 유빈이 결혼을 앞둔 혜림을 축하하기 위해 한 자리에 모인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박진영은 “혜림 다음에 누가 결혼할 것 같냐”는 원더걸스의 질문에 “먼저 가냐, 나중에 가냐가 핵심이 아니라 가장 걱정되는 사람은 고를 수 있다”며 소희를 꼽았다.

 

그는 “안소희가 항상 걱정이다”라며 “이제 결혼을 생각하면 조금 이기적이고 깍쟁이처럼 남자를 뜯어봐야 하는데 안소희는 가끔 그런 면에서 (안 그래서) 내가 폭발할 것 같다”고 걱정을 늘어놓았다.

 

이어 “소희 얘는 판단력이 가끔. 아 진짜”라며 말을 잇지 못하더니 “소희가 뭐가 똑 부러지냐. 꼴등이다”라며 안타까워했다.

 

 

그러면서 “선미는 남자를 잘 보는데 소희는 잘 못 본다”라고 두 사람을 비교해 출연진을 폭소케 했다.

 

나아가 안소희에게 “너는 데이트하기 전에 데려와라”라며 “애초에 소개팅을 같이 나가자”고 끊임없이 걱정해 보는 이에게 웃음을 안겼다.

 

정윤지 온라인 뉴스 기자 yunji@segye.com

사진=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방송 화면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