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펠트 예은, 임시보호 중이던 고양이 입양하기로.. “운명이겠거니 한다”

뉴스

핫펠트 예은, 임시보호 중이던 고양이 입양하기로.. “운명이겠거니 한다”

 

가수 핫펠트(예은)이 임시 보호하던 아기 고양이를 입양하기로 결정했다.

 

예은은 지난 26일 SNS에 고양이 사진을 게재하며 “하늘에서 내려온 생일 선물. 입양 보내기엔 너무 정이 들어서 운명이겠거니 하고 키우려고 한다. 생일 축하해주신 모든 분에게 감사드린다”고 적었다,

 

 

앞서 예은은 지난 13일 SNS에 “고양이 가족에게 참치 캔을 따줬는데, 어미 고양이와 다른 새끼 고양이는 가버리고 그중 한 새끼 고양이만 집 테라스에 혼자 남겨졌다”며 팬들의 도움을 요청한 바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어미 고양이가 새끼 중 약한 개체를 사람 손에 맡기고 간 것 같다”고 추측했고 냈고, 예은은 “고양이가 좋은 주인을 찾을 때까지 보살피기로 했다”고 밝혔다.

 

최승우 온라인 뉴스 기자 loonytuna@segye.com

사진=핫펠트 인스타그램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 Comments
10 니꼬내꼬 05.27 18:26  
13 다솜땅 05.27 16:48  
고양이는 사랑입니다.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