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미디언 안영미 화보, 5년 필라테스로 다져진 탄탄한 몸매

뉴스

코미디언 안영미 화보, 5년 필라테스로 다져진 탄탄한 몸매

 

코미디언 안영미(37·사진)가 5년 동안 필라테스로 다진 탄탄한 몸을 뽐낸 화보를 공개했다.

 

안영미는 “예전에 누드 화보를 찍었는데 그 땐 무조건 마르면 예쁘다 생각하고 굶어가며 몸을 만들었다”며 “이번에는 내 몸을 먼저 생각하며 운동을 해서 조금 다를 거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방송에서는 제가 흥청망청 막 사는 것 같은 이미지이지만, 그 뒤에는 이렇게 열심히 운동하는 ‘노력형 인간 안영미’가 있음을 보여주고 싶다”고 덧붙였다.

 

공개된 안영미의 화보를 보면 한눈에도 철저한 자기관리와 규칙적인 운동이 오래 스며들어 만들어진 신체임을 알 수 있다. 어깨와 복근은 물론 전체적인 몸의 선도 훈련으로 다져진 느낌이 난다.

 

 

안영미는 MBC ‘라디오스타’ 진행자(MC)를 맡고 있다. 그는 “게스트는 다른 사람 눈치 안 보고 하고 싶은대로 해도 되지만 진행자는 다르다”며 “게스트를 띄워주는 것이 주 임무”라 말했다.

 

또 “예전 다른 방송에 제가 게스트로 나갔을 때 MC들의 마음을 알겠더라”며 “웃겨야 한다는 압박감을 내려놓으니 다른 사람의 이야기도 들리고, 그렇게 배워가는 과정에 있다”고 말했다.

 

안영미는 종합편성채널 JTBC ‘장르만 코미디’ 출연을 앞두고 있다.  그는 “SNL코미디를 사랑해서, 그 비슷한 코미디 프로그램이 생기길 바랐다”며 “’장르만 코미디’ 출연 제의를 받고, 내가 잘 해내 동기와 후배들에 더 많은 기회가 주어지기를 바랐다”고 말했다.

 

안영미의 화보와 인터뷰는 패션지 코스모폴리탄 6월호에서 볼 수 있다.

 

김명일 온라인 뉴스 기자 terry@segye.com

사진 제공=코스모폴리탄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3 Comments
8 니꼬내꼬 05.23 19:22  
10 hanbom 05.23 03:14  
오 멋짐
11 다솜땅 05.22 19:44  
코미디 프로 싹이 사라지고 있는데... 꼭 새로운 코미디프로그램이 있었으면 좋겠어요.....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