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의 과감한 동거 고백 왜…“이제 숨기며 살고 싶지 않다”

뉴스

김구라의 과감한 동거 고백 왜…“이제 숨기며 살고 싶지 않다”

‘구라철’ 원승연 PD 뒷이야기 공개
김구라가 8일 공개된 KBS 웹예능 ‘구라철’에서 여자친구와 동거 사실을 밝히고 있다. 유튜브 ‘구라철’ 캡처

 

KBS 웹예능 ‘구라철’ 원승연 PD가 김구라의 ‘여자친구 동거 고백’ 뒷이야기를 전했다.

 

8일 방송된 ‘구라철’에서 김구라는 여자친구와 동거 중임을 공개했다. 원 PD는 “김구라가 감추며 살고 싶지 않다고 했다”고 스포티비뉴스와 인터뷰에서 밝혔다.

 

김구라는 방송에서 “여자친구가 아침밥을 잘 챙겨준다”며 “일주일에 5회 가까이 가던 백반집에 잘 들르지 않게 됐다”고 말하는 등 동거 사실을 소상히 털어놨다. “만일 결혼을 하게 된다며 양가 식구만 참석해 조촐히 하고싶다”는 등 진지한 생각도 갖고 있음을 드러냈다.

 

원 PD는 “김구라가 ‘이제 살아봐야 30년’이라며 ‘이런 것 감추고 싶지 않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또 “세상이 달라져 대중이 동거에 부정적이지 않음을 알더라”고 덧붙였다.

 

10일 공개되는 ‘구라철’ 새 동영상은 KBS ‘개그콘서트’ 편으로 꾸려진다. 김구라는 개그콘서트를 찾아 출연진에 그다운 ‘돌직구’ 질문을 날릴 예정이다.

 

김명일 온라인 뉴스 기자 terr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