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예방’ 가수 예지, 오는 3월 4일 팬미팅 취소 “더 좋은 자리서 찾아뵐 것”

뉴스

‘코로나19 예방’ 가수 예지, 오는 3월 4일 팬미팅 취소 “더 좋은 자리서 찾아뵐 것”

가수 예지 신곡 이미지 픽처. 제이지스타 제공.

가수 예지 신곡 이미지 픽처. 제이지스타 제공.

가수 예지가 코로나19 여파로 팬미팅을 취소했다.

27일 소속사 제이지스타 측은 “오는 3월 4일 청담 일지아트홀에서 진행 예정이었던 예지의 팬미팅은 현재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로 인해 취소를 결정하게 됐다”고 전했다.

또 “아티스트 및 팬 여러분들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여 결정된 사안인 만큼 너른 양해 부탁드린다. 오래 기다리셨을 팬 여러분들을 위해 추후 더 좋은 자리에서 찾아뵐 것을 약속 드리겠다”고 덧붙였다.

예지는 팬들의 아쉬움을 달래주고자 3월 4일 오후 8시 공식 네이버 V LIVE(브이 라이브) 채널을 통해 생방송을 진행, 실시간으로 소통하며 컴백을 축하할 계획이다.

예지의 팬미팅은 앞서 오픈 10분 만에 조기 마감을 기록, 쇄도하는 문의와 성원에 보답하고자 추가 인원 모집까지 확정하며 대중의 여전한 관심도 입증한 바 있다.

순차적으로 다채로운 콘텐츠를 오픈하며 새로운 변신을 예고한 예지의 ‘HOME’(홈)은 3월 5일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