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밤TV] ‘나혼자산다’ 기안84 “전현무 때문에 공황장애 약 먹어…”

뉴스

[간밤TV] ‘나혼자산다’ 기안84 “전현무 때문에 공황장애 약 먹어…”

전현무가 기안84의 새집을 찾아 추억을 회상하며 훈담을 나눴다. MBC 방송 화면

전현무가 기안84의 새집을 찾아 추억을 회상하며 훈담을 나눴다. MBC 방송 화면

웹툰 작가 기안84와 방송인 전현무가 다시 방송에서 만났다.

기안84는 21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혼자산다’에 출연해 새로 이사한 집을 대중에 노출했다. 이 과정에서 ‘나혼자산다’의 터줏대감이었던 전현무의 모습도 나왔다.

기안84의 새집이 공개됐다. 기안84는 “또 이사 갔다”며 “전 집이 재개발 때문에 부신다고 해서 이사를 갔다”고 설명했다.

집 정리를 하고 있던 도중 누군가 그의 집을 방문했다. 기안84는 “나의 정신적 지주이자 존경하는 사람이 방문했다”고 말했다.

모두의 궁금증 속에 얼굴을 드러낸 이는 바로 전현무였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전현무는 “많이 어색하다. 지금 시간 여행을 온 것 같다”며 “기안84가 집들이에 초대했다. 나도 너무 보고 싶어서 겸사겸사왔다”고 말했다. 전현무와 기안84는 ‘나혼자산다’로 만들어진 추억이 많다.

전현무는 집들이 선물로 운동 기구를 들고 왔고 기안84는 “마시 이사의 요정처럼 항상 선물을 들어오더라. 천사가 아닌가 싶다”고 말했다.

전현무는 4년 전과 비교해도 달라지지 않은 기안84의 집안살림에 과거의 추억을 서로 회상하기도 했다.

전현무는 지난해 ‘MBC 연예대상’ 시상 소감 장면을 기억하며 스피치 특훈을 진행하기도 했다. MBC 방송 화면

전현무는 지난해 ‘MBC 연예대상’ 시상 소감 장면을 기억하며 스피치 특훈을 진행하기도 했다. MBC 방송 화면

기안84도 선물을 준비했다. 전현무는 “형과 잘 어울릴 것 같아 준비했다. 귀여운 것이다”고 말했다. 바로 옷이었다. 선물함 뚜껑에는 손편지도 적었다. ‘아무 탈 없이 건강해달라’고 기원했다. 기안84는 “‘전참시’ 나올 때도 입어달라”고 주문했다. 전현무는 실제로 ‘전참시’ 방송에서 기안84가 선물해준 옷을 입고 방송을 진행했다.

전현무는 기안84가 먹고 있는 공황장애약을 발견하며 “아직도 먹고 있느냐”고 물었다. 이에 기안84년 “형 때문에 먹는 것도 있다”고 답했다.

바로 지난해 ‘MBC 연예대상’ 때 진행자였던 전현무가 기안84에게 소감을 주문했고 난해한 소감으로 인해 시청자의 지적을 받은 사례를 언급한 것이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전현무는 “많이 놀랐다. 반가운 마음에 멘트 몇 번 던졌다가 여러 가지 일들이 있는 걸 보면서 ‘아차’ 싶었다”며 “힘들어하는 친구에게 말을 시켜 더 힘들어하는 것이 아닌가 더 미안했다”고 말했다.

전현무는 기안84에게 소감 잘하는 방법에 대한 ‘스피치’ 훈련을 진행하기도 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