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박지원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뉴스

신예 박지원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배우 박지원. FNC 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박지원. FNC 엔터테인먼트 제공.

신예 박지원이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박지원은 다양한 웹드라마에서 시선을 사로잡는 마스크와 개성 있는 연기를 통해 배우로서 잠재력을 보여줬다.

FNC엔터테인먼트는 20일 “배우로 다양한 매력을 가진 박지원이 가지고 있는 잠재력과 끼를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박지원은 전속계약과 동시에 오는 24일 첫 방송을 앞둔 JTBC 새 월화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와 다음달 18일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드라마 ‘그 남자의 기억법’에 출연을 확정 지으며 활동에 박차를 가한다.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에서 박지원은 혜천 시청 공무원 최민정 역을 맡는다. 최민정은 기센 언니, 오빠 밑에서 열심히 공부해 9급 공무원에 합격한 인물이다.

혼자 힘으로 무엇인가 해보려 하지만 여리고 착한 외모 때문에 의도치 않게 도움을 받게 된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