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의 공인중재사’, 코스프레에 빠진 딸이 고민인 아빠 “딸 사진이 성인사이트에 도용”

뉴스

‘김구라의 공인중재사’, 코스프레에 빠진 딸이 고민인 아빠 “딸 사진이 성인사이트에 도용”

MBC에브리원 제공.

MBC에브리원 제공.

오는 16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김구라의 공인중재사’에서 코스프레에 빠진 딸을 둔 아버지가 남모를 사연을 고백한다.

코스프레가 삶의 전부가 된 딸. 밤을 새워 코스프레 의상, 소품을 만드는가 하면 코스프레 전문가가 되기 위해 다니던 회사까지 그만둬 아버지와 갈등이 깊어졌다. 아버지는 “딸이 안정적인 직업을 가지면서 코스프레를 취미로 했으면 좋겠다”며 김구라, 양재웅에게 갈등 중재를 요청한 것.

이어 아버지의 충격 고백이 이어졌다. 작품 완성도를 위해 과한 노출도 꺼리지 않았던 딸의 코스프레 사진이 성인 사이트에 도용 되는 일까지 있었다. 아버지의 이런 걱정에도 딸은 “이 활동이 너무 행복해서 직업으로 발전시키고 싶다”며 코스프레에 대한 열정을 내비쳤다. 양측의 팽팽한 입장 차에 인생만렙 김구라와 의사 양재웅도 진땀을 뺐다는 후문이다.

한편, MBC에브리원 ‘김구라의 공인중재사’는 김구라, 양재웅이 갈등에 빠진 사람들을 직접 만나 중재해주는 갈등 중재 리얼리티 프로그램. 다사다난 인생만렙의 김구라가 시청자들의 막힌 속을 뻥 뚫어줄 예정이다.

두 공인중재사의 진땀을 빼게 한 부녀의 갈등 사연은 오는 16일 MBC에브리원 ‘김구라의 공인중재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