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인하 소속사 “장례 조용히 진행”…출연 드라마 제작진도 당혹

뉴스

차인하 소속사 “장례 조용히 진행”…출연 드라마 제작진도 당혹

차인하 소속사 “장례 조용히 진행”…출연 드라마 제작진도 당혹

신인배우 차인하(본명 이재호)가 3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향년 27세.

소속사 판타지오는 “12월3일 차인하가 우리의 곁을 떠났다. 지금까지 차인하를 응원해주고 많은 사랑을 보내준 여러분께 슬픈 소식을 전하게 돼 진심으로 가슴이 아프다”고 밝혔다.

이어 “갑작스러운 비보에 누구보다 큰 슬픔에 빠졌을 유가족들이 고인의 마지막 길을 잘 보내 줄 수 있도록 부디 루머 유포나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길 간곡히 부탁드린다. 장례는 유가족들의 뜻에 따라 조용히 치를 예정이다. 고인의 마지막 가는 길에 깊은 애도를 보낸다”고 전했다.

경찰에 따르면 차인하는 이날 오후 자택서 숨진 상태로 매니저에 의해 발견됐다. 사망 원인은 알려지지 않았다.

차인하는 MBC TV 수목극 ‘하자있는 인간들’에 출연 중이었다. 갑작스러운 비보에 제작진은 물론 차인하의 팬들도 당혹해 하고 있다.

앞서 차인하는 2일 인스타그램에 “다들 감기 조심”이라며 근황을 알린 뒤 하루만에 사망해 충격을 주고 있다. 결국 이 드라마는 그의 유작이 됐다.

차인하는 2017년 영화 ‘내 마음 깊은 곳의 너’로 데뷔하며 대중의 인기를 얻었다. 이후 배우 그룹인 ‘서프라이즈U’ 멤버로 활동했다. 또 드라마 ‘사랑의 온도’ ‘기름진 멜로’ ‘너도 인간이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더 뱅커’ 등으로 활약했다.

[판타지오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판타지오입니다.

너무나 가슴이 아프고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되어 참담한 심정입니다. 12월 3일 배우 차인하가 우리의 곁을 떠났습니다.

지금까지 차인하를 응원해주시고 많은 사랑을 보내주신 여러분께 슬픈 소식을 전해드리게 되어 진심으로 가슴이 아픕니다. 아직도 믿기지 않는 소식에 애통한 마음뿐입니다.

갑작스러운 비보에 누구보다 큰 슬픔에 빠졌을 유가족분들이 고인의 마지막 길을 잘 보내 줄 수 있도록 부디 루머 유포나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장례는 유가족들의 뜻에 따라 조용히 치를 예정입니다.

고인의 마지막 가는 길에 깊은 애도를 보냅니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0 Comments